스포츠 > 해외축구

"손흥민, 번리전 선발 유력…베일은 벤치" 英매체 전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6 10:52:30
27일 오전 5시 번리와 EPL 6라운드 원정 경기
associate_pic
[런던=AP/뉴시스]손흥민이 1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시즌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 웨스트햄과 경기에 선발 출전해 선제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손흥민은 경기 시작 45초 만에 해리 케인의 도움을 받아 리그 7호 골을 넣었고 이어 해리 케인의 골에 리그 2호 도움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후반 세 골을 허용하며 3-3으로 비겼다. 2020.10.19.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세이셔널' 손흥민(28)이 지난해 '70m 원더골'을 성공했던 번리전에서 시즌 10호골을 노린다.

토트넘은 27일 오전 5시(한국시간) 번리와 2020~2021시즌 EPL 6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경기 전 복수의 영국 현지 매체는 손흥민의 번리전 선발을 전망했다. 영국 가디언은 "토트넘이 번리를 상대로 해리 케인, 손흥민, 스테번 베르흐바인 스리톱을 가동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매체는 이어 "손흥민과 케인 조합은 어떤 팀을 만나도 위력적"라고 높이 평가했다.

토크스포츠 역시 손흥민과 케인의 선발을 예상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과 케인은 2015~2016시즌 이후 EPL에서만 28골을 합작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레스 베일과 지오바니 로 셀소는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영국 이브닝스탠다드도 "토트넘이 4-3-3 전술을 사용하면 케인을 중심으로 손흥민과 베르흐바인이 좌우 측면에 포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associate_pic
[런던-AP/뉴시스] 주제 무리뉴 감독이 가레스 베일의 교체 투입을 지시하고 있다. 2020.10.18.
번리는 손흥민에게 좋은 추억이 있는 팀이다. 지난해 12월 번리를 상대로 토트넘 진영부터 70m를 질주해 '원더골'을 기록한 바 있다.

당시 손흥민의 번리전 질주골은 EPL 사무국이 선정한 2019~2020시즌 올해의 골로 선정됐다. 그밖에 영국 스카이스포츠, BBC 등도 최고의 골로 꼽았다.

번리전은 손흥민이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설 기회이기도 하다.

손흥민은 정규리그에서 7골을 터트리며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7골)과 득점 공동 선두다. 그러나 칼버트-르윈은 앞서 열린 사우샘프턴 원정 경기(0-2 패배)에서 침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