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SK 한유섬, 청백전에서 불방망이…"강한 임팩트에 집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3 18:26:1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한동민. (사진 = SK 와이번스 제공)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한유섬(SK 와이번스·개명 전 한동민)이 자체 청백전에서 날선 타격감을 자랑했다.

한유섬은 3일 서귀포 강창학야구장에서 열린 청백전에서 4타수 3안타 3타점을 기록했다.

청팀 3번타자로 출전한 한유섬은 중심 타순을 지탱하며 팀의 6-2(6이닝 경기) 승리를 이끌었다.

한유섬은 "앞선 두 시즌 동안 힘으로만 공을 치는 경향이 있었다. 최근 코칭스태프와 상의해 간결한 스윙 메커니즘으로 정확하고 강한 임팩트를 줄 수 있도록 집중했다"면서 "오늘 첫 청백전이었는데 그동안 연습한 대로 실제 타석에서도 좋은 타구가 나와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투수 중에서는 청팀 선발 김정빈이 쾌조의 컨디션을 뽐냈다. 김정빈은 1⅔이닝을 1탈삼진 무실점으로 막았다. 최고 구속은 144㎞.

김정빈은 "3년 만에 선발로 던졌다. 4구 안 승부를 목표로 스트라이크를 최대한 많이 던지려고 했다"면서 "감독님과 조웅천·이대진 코치님이 캠프 동안 밸런스를 강조하셔서 투구 밸런스에 신경을 쓰며 던진 것이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고 전했다.

김원형 감독은 "첫 청백전이지만 생각보다 타자들의 타이밍과 컨디션이 좋아 보였다. 젊은 투수들도 모든 공이 스트라이크 존 안에서 공격적으로 이뤄졌다"고 평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