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김하성, 시즌 두번째 멀티히트 작렬…타율 0.2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5 11:18:00  |  수정 2021-04-15 16:57:56
associate_pic
[샌디에이고=AP/뉴시스]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이 6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경기장으로 들어서고 있다. 김하성은 2회 말 내야 안타를 기록한 가운데 4회 말 1-1로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2021.04.07.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6)이 시즌 두 번째 멀티히트 경기를 펼쳤다.

김하성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원정경기에 유격수 겸 7번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이날 김하성은 첫 타석과 두 번째 타석 모두 안타를 때려내 시즌 타율을 0.226으로 끌어 올렸다.

김하성은 2경기 만에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고, 첫 타석부터 안타를 날렸다.

2회초 2사 1루에서 첫 타석에 나선 김하성은 피츠버그 선발 타일러 앤더슨의 가운데로 몰린 직구를 공략해 좌전안타를 날렸다.

김하성은 5회 선두타자로 나와 상대 선발 앤더슨의 4구째 커터를 잡아당겨 좌전안타를 만들어냈다.

그러나 김하성은 두 차례의 출루에도 득점에는 실패했다.

김하성은 7회 세 번째 타석에서 삼진으로 물러났다.

시즌 두 번째 멀티히트를 기록한 김하성은 타격감을 끌어 올리고 경기를 마쳤다.

샌디에이고는 1-5로 완패를 당했다. 시즌 8승 5패를 기록한 샌디에이고는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3위로 내려 앉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