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윤희숙 "백신 없어 국민 울화통 터지는데 보은이 중요한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8 13:25:05
靑, 방역기획관에 기모란 교수 발탁
"혹세무민한 사람을 방역기획관 지명"
"정권 대변한 인물, 올바른 결정 못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방역기획관에 기모란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암관리학과 교수를 내정했다. (사진=청와대 제공) 2021.04.1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미영 기자 =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은 18일 청와대가 방역기획관을 신설하고 기모란 국립암센터 교수를 발탁한데 대해 "국민 울화를 가라앉히는 것보다 정권에 봉사하며 욕먹었던 분들에 대한 보은이 더 중요한가"라고 꼬집었다.

윤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백신 확보가 중요하지 않다는 발언으로 혹세무민한 사람을 방역기획관으로 임명하는 인사는 도대체 무슨 셈법인가"라면서 이같이 적었다.

그는 "지금 코로나 대처 중 국민들 울화가 부글부글 끓어오르는 게 바로 백신 미확보다"라면서 "자기 분야 학문을 배신하면서까지 정권을 대변한다는 비판을 받은 인사에게 자기 발언을 뒤집으면서까지 올바른 결정을 할 것이라 기대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이어 "무엇보다 홧병을 견디고 있는 국민들을 위해서라도 백신확보 시급성을 주장해 온, 정부에 쓴소리를 할망정 상황을 정확히 판단해왔다는 근거가 조금이라도 있는 전문가를 찾아 이 자리에 앉히는 게 중요하지 않겠나"라고 했다.

기 기획관은 코로나 확산 초기 중국인 입국금지를 반대한데 이어 '코로나19 백신 도입을 서두를 게 없다'며 정부 방침을 옹호하는 발언을 수차례 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