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작년 과학기술유공자 9인의 생애·업적을 담은 공훈록 발간

등록 2021.09.26 12:00: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임혜숙 "과학기술유공자 업적 항구 보전되도록 힘쓰겠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해 지정된 과학기술유공자 9인의 업적을 집대성한 '대한민국 과학기술 유공자 공훈록 4'를 발간한다고 26일 밝혔다.

공훈록은 과학기술유공자의 공적을 체계적으로 정리한 발간물로 유공자 9인의 일화·성장과정 및 업적 등을 정리하고, 생존 유공자 3인의 인터뷰와 후학들이 바라본 과학기술유공자 등을 수록하여 국민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읽을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발간된 공훈록은 대학, 도서관, 학회, 과학기술유관기관 등에 책자로 배포되며, 한국과학기술한림원, 대한민국과학기술유공자 홈페이지를 통해 전자파일 형식으로 무료로 제공된다.

과기부는 대한민국 과학기술 발전에 뛰어난 공헌을 한 과학 기술인을 과학기술유공자로 지정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17년 최초로 32인을 지정한 이후, 2018년 16인, 2019년 12인, 2020년 9인 등 총 69명의 과학기술인을 과학기술유공자로 선정한 바 있다.

과학기술유공자에게는 대통령 명의 증서 수여, 명예의 전당 헌정 등의 예우 및 편의 제공과 함께, 과학기술 강연 등의 사회적 활동을 지원 중 이다.

올해도 공모·발굴, 심사 등을 거쳐 연말까지 과학기술유공자를 지정할 계획이다.

임혜숙 과기부 장관은 발간사를 통해 "공훈록은 대한민국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과학기술유공자들의 열망과 노력을 상세히 기록한 과학기술 사료"라며 "앞으로 과학기술유공자의 업적과 공로가 항구적으로 보전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