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사상 최단기간 무역 1조 달러 돌파…코로나19 딛고 최고 증가세

등록 2021.10.26 14:13: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해 실패한 1조불 달성…299일만에
제조업 경쟁력·수출물량지수 반등 영향
연간 무역·수출 사상 최고치 기록 가능성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1일 부산 남구 신선대부두(아래)와 감만부두(위)에서 컨테이너 선적·하역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2021.10.01. yulnetphoto@newsis.com



[세종=뉴시스] 고은결 기자 = 우리나라 연간 무역액이 사상 최단기간 1조 달러를 돌파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26일 오후 1시 53분쯤 수출 5122억 달러, 수입액 4878억 달러로 올해 무역액 1조 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우리 무역은 2011~2014년, 2017~2019년까지 총 7회에 걸쳐 1조 달러를 달성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인한 세계 무역 침체로 1조 달러 이하(9801억 달러)로 떨어졌고, 올해 들어 곧바로 1조 달러를 회복했다.

특히 올해에는 사상 최단 기간에 무역 규모 1조 달러를 넘어서며, 코로나19 이전 수준 회복을 넘어 무역통계 집계 이래 최고의 증가세를 보였다.

이번 쾌거는 2018년에 달성한 최단 기간인 320일보다 21일 앞당겨 299일 만에 달성했다.

이런 흐름이 이어지면 올해 연간 무역규모는 코로나19 영향에서 완전히 벗어나며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것으로 전망된다.

associate_pic

(표=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조업 경쟁력 힘입어 최단기간 1조불 달성

정부는 최단 기간 무역 1조 달러를 달성한 배경으로 제조업 경쟁력과 수출 물량 성장세 등을 꼽는다.

반도체·조선·스마트폰 등 주력산업은 물론 신성장·고부가가치 품목이 수출 유망 품목으로 성장했다.

또한 지난해 3분기부터 수출물량지수가 반등한 이후, 올 들어 수출단가지수도 상승세를 보이며 양 지수가 나란히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associate_pic

(그래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밖에 한류에 힘입어 농수산식품·화장품·가전 등 소비재 품목 수출도 확대되고 있다.

산업부는 "이런 원동력을 바탕으로 우리 무역규모는 지난해보다 한 단계 상승한 세계 8위를 기록했다"며 "세계 경기 회복으로 세계 주요국의 무역이 동반 성장하는 가운데, 9년 만에 8위에 올라섰다"고 강조했다.

한편 올해 수출액도 지난 20일 5000억 달러를 돌파하며 5년 연속 5000억 달러 행진을 이어갔다.

10월 중 연간 수출액이 5000억 달러를 돌파한 만큼, 2021년 수출액이 6000억 달러를 넘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할 가능성도 있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무역 성장의 모멘텀을 이어나가 연간 수출액도 사상 최고치를 달성하기 위해 수출입 물류 등 현장 애로 해소, 중소기업 수출역량 강화, 미래 무역기반 확충 등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무안=뉴시스] 광양항 컨테이너부두 전경. 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