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시,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본격 가동

등록 2021.10.28 07:56: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박형준 부산시장은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정부의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 대국민 발표에 맞춰 ‘부산광역시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출범식과 함께 제1차 회의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2021.10.28. (사진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가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를 본격 가동한다.

 부산시는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정부의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 대국민 발표에 맞춰 ‘부산광역시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 출범식과 함께 제1차 회의를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부산광역시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는 박형준 시장을 위원장으로 신상해 부산시의회 의장,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을 비롯해 4대 분야(방역·의료, 문화·관광, 경제·민생, 자치·안전)별 각계각층 대표 및 전문가 등을 포함해 총 35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단계적 일상회복 시대로의 전환 과정에 전문성과 지역 특색이 반영된 아이디어를 더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부산시 단계적 일상회복 분야별 주요대책’에 대해 위원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실효성 있는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부산시는 지난 20일 이병진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부산광역시 코로나19 일상회복 추진단을 구성하고 일상화 방안과 함께 단계별 일상회복 추진을 위한 대응책을 챙기고 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누구도 소외받지 않고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단계적 일상회복이 최우선 목표”라며 “현장 상황을 정확히 반영하고 시민의 목소리를 고스란히 반영한 ‘맞춤형 매뉴얼’을 바탕으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는 것은 물론 경제·민생 등의 회복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시장은 또 “부산시 코로나19 범시민 일상회복 지원위원회가 단계적 일상회복 시대를 성공적으로 이끄는 선도적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era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