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기재차관 "오미크론에 국제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24시간 모니터링"

등록 2021.11.29 09:42: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기재부, 거시경제 금융 점검회의 열어
"명확한 분석 나오기 전까지 불확실성 요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2021.11.2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이승재 기자 =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은 29일 "오미크론 변이의 등장에 따라 국제 금융시장에서 변동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상존한다"고 말했다.

이 차관은 이날 오전 거시경제 금융 점검회의를 주재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바이러스 발생에 따른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 방향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차관은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 추이와 위험성 등에 대한 명확한 분석이 나오기 전까지는 정보 부족으로 인해 단기적으로 오미크론이 국내외 금융시장의 변동성을 확대시킬 수 있는 불확실성 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오미크론 변이가 경제·금융시장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점검하면서 변이 바이러스와 국내외 금융시장에 대한 24시간 모니터링 체제를 가동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금융시장·상황별 시장 안정 조치 수단을 보다 꼼꼼히 점검해 가는 한편 필요시에는 관계기관과 함께 선제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russ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