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시, 3차 보육재난지원금 지급 완료

등록 2021.12.06 06:49: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상자 3만9518명 39억5180원 지급
코로나19 장기화 따른 영유아보육서비스 보장
'보육재난지원금 자녀양육 및 생활경제에 도움' 설문 반영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조현철 기자 = 울산시는 6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영유아보육서비스 보장을 위한 3차 보육재난지원금 지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9월 16일부터 어린이집 재원 아동 및 가정양육수당 대상인 만 0세부터 만 5세까지 영유아를 대상으로 1인당 10만 원씩 지원키로 하고 대상자 3만9446명 39억4460만 원을 일괄 지급했다.
 
아울러 9월 16일부터 11월 25일까지 이의신청 관리기간을 운영해 이의신청자 72명에게 720만 원을 추가 지급하는 등 총 3만9518명에게 39억5180만 원을 지원했다.

3차 보육재난지원금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울산형 민생 위기 극복을 위한 맞춤형 지원사업의 하나로 코로나19로 인해 더해진 자녀 양육 부담을 덜어주고자 이뤄졌다.
 
이는 지난 5월 2차 보육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은 보호자를 대상으로 한 보육재난지원금 사용현황 설문 조사에서 '보육재난지원금이 자녀양육 및 생활경제에 도움이 됐다'는 결과를 반영한 정책이다.
 
시는 지난해 7월 1차 4만3369명 43억3690만 원, 올해 2월 2차 4만6737명 46억7370만 원을 영유아(만 0세~만 5세)에게 1인당 10만 원씩의 보육재난지원금을 지급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hc@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