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원주 '소금산 그랜드밸리' 21일 정식 개통

등록 2022.01.17 08:59: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일 울렁다리 개통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로 도약

associate_pic

오는 20일 개통하는 소금산 그랜드밸리 내 울렁다리. *재판매 및 DB 금지


[원주=뉴시스]이덕화 기자 = 강원 원주시 대표관광지 '소금산 그랜드밸리'가 정식 개통한다.

원주시는 20일 울렁다리 개통식을 갖고 다음 날인 21일 '소금산 그랜드밸리'를 그랜드 오픈한다고 17일 밝혔다.

개통식에는 방역지침 준수와 함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백신접종 완료자 등 200여명이 참석할 계획이다.

소금산 울렁다리는 출렁다리보다 2배 더 긴 총길이 404m, 폭 2m의 보행 현수교다.

출렁다리의 이미지를 계승하고 다리를 건널 때 아찔함을 느껴 마음이 울렁거린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다리 중간에 조성된 유리 구간에서는 절정의 아찔함과 빼어난 풍광을 느낄 수 있다.

원주시는 지난해 데크산책로, 소금잔도, 스카이타워를 시범 개장해 소금산 그랜드밸리의 성공적인 첫발을 내디뎠다. 이번 울렁다리가 준공되면서 '소금산 그랜드밸리'가 완공됐다.

 '소금산 그랜드밸리'는 출렁다리부터 데크산책로, 소금잔도, 스카이타워, 울렁다리까지 이어지는 환상의 코스를 이용할 수 있다. 수많은 관광객 유입으로 원주시가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로 한 단계 더 도약할 전망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오후 3시 30분 매표를 마감한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향후 에스컬레이터와 케이블카 준공으로 소금산 그랜드밸리가 최종 완성되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관광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nder876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