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 '문산 역세권 개발' 공약 발표

등록 2022.05.24 14:18:37수정 2022.05.24 15:07: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9일 오전 9시 국민의힘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가 금촌역 앞 광장에서 출정식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조병국 후보 캠프 제공)

[파주=뉴시스] 송주현 기자 = 국민의힘 조병국 파주시장 후보는 24일 북파주의 대표 도시인 문산을 인구 10만 도시로 만들기 위한 문산 역세권 개발 공약을 발표했다.

조 후보는 이날 "문산권 개발계획과 관련 인구 5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친수환경 정주공간 조성을 위해 문산 역세권 개발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역세권 개발 방안으로 문산역에서 동문천을 끼고 선유리에 있는 미군 공여지 2개소 자이언트와 게리오엔을 조기에 택지로 조성하는 안을 제시했다.

조 후보는 "문산 10만명 인구시대를 맞기 위한 행정구역 개편방안으로 현재의 문산읍 행복센터를 파주북구 청사로 승격시키겠다"고 말했다.

이어 "문산읍을 철길 기준 2개동으로 분동할 경우 1동 사무소는 구 읍사무소 자리에, 2동 사무소는 선유리 미군반환공여지에 신축하겠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