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천태종, 상월원각 대조사 48주기 열반대재 봉행

등록 2022.05.27 13:3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천태종 상월원각대조사 제48주기 열반대재가 27일 충북 단양군 영춘면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종단별 대표스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사진=충북도 제공) 2022.05.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단양=뉴시스] 이병찬 기자 = 천태종을 중창한 상월원각(上月圓覺) 대조사 제48주기 열반대재가 27일 충북 단양군 영춘면 백자리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 광명전에서 종단 관계자들과 신도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종단협의회 이사들과 진각종 통리원장 등 각 종단 관계자, 이시종 충북지사 등 지역 정관계 인사들도 참석해 상월원각 대조사의 가르침을 함께 되새겼다.

천태종 김갈수 총무부장의 사회로 열린 이날 열반대재는 찬불가, 반야심경봉독, 상월원각대조사 법어 봉독, 헌화와 헌향, 추모사 순으로 진행됐다.

김무원 총무원장은 추모사를 통해 "하늘에 해와 달이 있기에 낮과 밤을 밝히듯 대조사의 원력과 가르침으로 탐진치 삼독을 떨쳐내고 무명과 번뇌에서 벗어나는 무상정각의 지혜와 불성의 길을 밝혀주고 있다"고 추모했다.

그는 이어 "오늘 유난히 시대를 바꾸고 앞서간 이 시대의 큰 스승 상월원각대조사가 그립다"면서 "그의 원력을 받들어 종단의 발전은 물론 국가와 인유의 행복을 위해 대승의 교설을 바르게 배우고 바르게 실천할 것을 다짐한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천영준 기자 = 천태종 상월원각대조사 제48주기 열반대재가 27일 충북 단양군 영춘면 천태종 총본산 구인사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종단별 대표스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사진=충북도 제공) 2022.05.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강원도 삼척에서 태어난 상월원각(속명 박준동 1911~1974) 대조사는 15살 나이에 법은 스님을 은사로 출가, 1945년 소백산 기슭에 구인사를 창건하고 1966년 맥이 끊겼던 천태종의 중흥을 이끌었다.

1967년 1월 종단을 당시 문화공보부에 정식 등록한 뒤 애국불교, 생활불교, 대중불교를 종단 3대 지표로 삼아 교세 확장에 진력하다 지난 1974년 4월27일 법랍 49세로 입적했다. 상월원각 대조사 열반대재는 탄신 봉축법요식과 함께 천태종의 가장 큰 행사다.

상월원각 대조사의 법어 '일심(一心)이 상청정(常淸淨)하면 처처(處處)에 연화개(蓮華開)니라(마음이 항상 깨끗하면 어디서나 연꽃이 핀다)'는 진리와 불교의 근본 뜻을 가장 깊고 간단 명료하게 말한 법어로 유명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bcl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