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화솔루션, 서울대와 '친환경 연구소' 설립

등록 2022.07.01 16:46: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한화솔루션-서울대’ 연구소 설립 협약식 체결
2022~2027년 총 30억원 투자…6개 분야 ‘탄소중립’ 기술확보 나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한화솔루션과 서울대가 친환경 연구소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남이현 대표(왼쪽)와 홍유석 공과대학장 (사진=한화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한화솔루션이 국내 주요 대학과 손잡고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순환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산학 협력에 나선다.

한화솔루션이 1일 서울대 제2공학관에서 케미칼 부문 남이현 대표, 서울대 홍유석 공과대학장과 이종찬 화학생물공학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화솔루션-서울대 친환경 연구소’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친환경 연구소는 국내 화학 공정 분야의 대표 연구자인 서울대 김도희, 이종민 교수를 비롯한 6명의 교수진으로 구성된다. 한화솔루션은 올해부터 2027년까지 총 30억원의 연구비를 지원해 포집한 이산화탄소를 유용한 물질로 전환하는 촉매 기술과 차세대 친환경 플라스틱 개발 등 총 6개 분야 탄소중립 기술의 상업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화솔루션은 이미 서울대와 고부가 석유화학소재 상업화를 위해 2017년에 ‘신기술 연구소’를 설립, 총 10건의 연구과제를 진행하면서 특허 출원·논문 발표·산학장학생 선발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

이 밖에 2016년 카이스트(KAIST)와 ‘미래기술 연구소’, 2019년 연세대와 ‘혁신기술 연구소’ 를 잇따라 설립해 국내 대학들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있다.

남이현 대표는 “대학의 최첨단 연구 지식과 기업의 기술 상용화 노하우를 결합한 다양한 친환경 솔루션을 개발해 기후위기 문제를 해결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