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코, 사내 성희롱 관련 직원 2명 추가 정직

등록 2022.08.15 21:30: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 성희롱 사건과는 별개로 단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코는 최근 발생한 사내 성폭력 사건 이후 전체 직원을 대상으로 신고를 받아 직원 2명을 추가로 정직 처분했다고 15일 밝혔다.

포스코는 최근 직장 내 성폭력 등에 대한 내부 신고를 받아 조사를 거쳐 성희롱과 관련 일부 혐의가 있는 것으로 판단된 포항제철소 직원 2명을 이번에 추가로 정직 처분했다.

앞서 포스코 포항제철소 여직원 A씨는 지난 6월 회사 동료들로부터 지속적으로 성희롱 등을 당했다며 직원 4명을 경찰에 고소한 바 있다.

이에 포스코는 지난 7월 초 이들 4명에게 자체 조사 결과를 토대로 징계면직 등 중징계 처분을 내렸다.

직원에 대한 직·간접 관리 책임이 있는 포항제철소장 등 임원 6명에게 경고나 감봉 등 징계 처분도 했다.

포스코 관계자는 "이번 추가 징계는 전체 직원들을 대상으로 사내 성희롱 등에 대해 강력히 처벌하겠다는 회사의 방침을 밝힌 것"이라며 "이번 추가 징계는 지난 번 성희롱 사건과는 전혀 별개로 재발 방지차원의 일벌백계차원에서 단행됐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