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정현·이영은·문시온, MBC '섹션TV 연예통신' 새 얼굴들

등록 2018.07.16 18:48: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김정현·이영은 아나운서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MBC TV 예능 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의 리포터진이 교체됐다. 지난 5월23일 입사한 김정현(29)·이영은(26) 아나운서가 16일 제926회부터 이재은(30) 아나운서와 바통터치를 한다. 

이재은 아나운서가 '뉴스데스크' 진행자로 자리를 옮긴 데 따른 것이다.
 
이영은 아나운서는 "이재은 아나운서의 뒤를 이어 신나고 밝은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전했다.
 
김정현 아나운서도 "(배우) 정해인 닮은 아나운서가 아닌, 김정현 닮은 누군가가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associate_pic

'르씨엘' 문시온

이재은 아나운서와 함께 925회 방송을 끝으로 하차한 가수 슬리피(34)와 스타일리스트 김우리(45)의 후임으로는 가수 문시온(25)이 발탁됐다.

문시온은 3월 밴드 '르씨엘'로 데뷔했다. 6월4일 '섹션TV 연예통신' 922회에서 패션디자이너 앙드레 김 추모 패션쇼 일일 리포터에 도전했다.
   
suejeeq@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