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오늘 마스크 공적물량 501만개 공급…약국 당 최대 100개 판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8 15:47:41
식약처, 공적물량 578만개 확보
대구·경북엔 230만개 공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식품의약품안전처 양진영 차장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8일 공적물량 마스크 501만개를 약국, 우체국, 농협하나로마트, 공영홈쇼핑 등을 통해 출하했다. 이는 오늘 확보된 공적물량 578만개 중 87%에 해당한다.

양진영 식약처 차장은 이날 마스크 수급상황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중 약국은 121만개, 우체국은 74만5000개, 농협하나로마트는 53만개, 공영홈쇼핑은 15만개, 중소기업유통센터는 8만개를 판매한다. 현장에서 의료진이 사용할 마스크는 총 125만 여개가 공급된다.

세부적으로 약국은 전국 2만4000개소 약국을 통해 약국 당 50~100개씩 배분해 판매 중이다. 우체국은 대구·청도 지역 약 90개소 및 전국 읍·면 소재 1400개소에서 판매하고 있다. 농협하나로마트의 경우 서울, 인천, 경기를 제외한 1900여 개소에서 판매 중이다. 공영홈쇼핑은 케이블 채널을 통해 오후 시간대에 방송된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서울 행복한 백화점에서 6만개, 부산 아임쇼핑부산역점에서 2만개를 판매 중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마스크 공적 판매계획(사진=식약처 제공)
의료기관의 경우 대구·경북 지역 의료기관에 공급될 26만개를 포함해 총 125만 개가 공급되고 있다.

양 차장은 “또 정부는 대구·청도 지역 국민들이 마스크를 불편함 없이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며 “26일 대구·청도 지역에 지원된 마스크 116만 개는 동사무소 등을 통해 시민들에 배분됐다”고 설명했다.

오늘도 제조업체들이 직접 대구시에 특별 공급하는 104만5000개, 대구·경북 우체국, 농협, 약국 등을 통해 판매되는 99만4000개, 의료기관 26만1000개를 포함해 총 230만개 마스크가 공급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