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印尼 시나붕화산 또 폭발…5000m 높이까지 화산재 내뿜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10 15:58:14
주민들, 5km 밖으로 대피
associate_pic
[카로(인도네시아)=AP/뉴시스]10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북수마트라 카로의 시나붕 화산이 폭발해 화산재가 상공으로 솟아오르고 있다. 시나붕은 인도네시아의 120개가 넘는 활화산 중 하나로, 태평양 해역의 '불의 고리' 단층에 위치해 지진이 일어나기 쉽다. 2020.08.10.
[메단(인도네시아)=AP/뉴시스] 유세진 기자 =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의 시나붕 화산이 11일 또다시 폭발, 5000m 높이까지 화산재 기둥을 날려 보냈다.

인도네시아 화산·지질학적위험완화센터는 이날아침 폭발로 인한 사망자나 부상자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당국은 마을 주민들에게 분화구 입구로부터 5㎞ 이상 떨어진 곳으로 대피하라고 촉구하고 용암의 위험성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지난 몇 년 동안 약 3만명의 사람들이 시나붕 화산 주변의 집을 떠나야만 했다.

시나붕 화산 관측소 관계자는 화산재가 분화구로부터 20㎞  이내에 위치한 여러 마을들에 두텁게 내려앉았다고 말했다.

associate_pic
[카로(인도네시아)=AP/뉴시스]10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북수마트라 카로의 시나붕 화산 폭발로 화산재가 덮인 도로를 자동차 한 대가 달리고 있다. 이날 화산이 분출하면서 화산재가 수천 미터 상공까지 솟아올랐다. 시나붕은 인도네시아의 120개가 넘는 활화산 중 하나로, 태평양 해역의 '불의 고리' 단층에 위치해 지진이 일어나기 쉽다. 2020.08.10.

시나붕 화산은 현재 인도네시아에서 폭발하고 있는 두 개의 화산 중 하나로 2010년 폭발 때 2명이 사망했고 2014년 폭발 때는 16명이 사망했으며 2016년 폭발에서는 7명이 숨졌었다.

시나붕은 120개가 넘는 인도네시아 활화산 중 하나로, 태평양 분지를 둘러싸고 있는 화산호와 단층선인 '불의 고리'에 위치해 있어 지진이 일어나기 쉬운 곳에 자리잡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