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스포츠일반

UFC 하빕, 29연승 후 돌연 은퇴 선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5 21:32:31
"아버지 없는 싸움 의미 없다"
associate_pic
[아부다비=AP/뉴시스] UFC 스타 하빕 누르마고메도프. 2019.09.07.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UFC 스타 하빕 누르마고메도프(러시아)가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하빕은 25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야스아일랜드에서 열린 UFC 254 메인이벤트 경기에서 2라운드 1분34초 만에 저스틴 게이치(미국)에 서브미션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지난 2018년 4월 라이트급 챔피언에 오른 하빕은 3차 방어전 성공과 함께 29연승 역사를 썼다.

UFC 전적만 13전 전승이다.

하지만 하빕은 승리 후 경기장에서 오열하며 돌연 은퇴를 선언했다.

그는 "오늘이 마지막 경기다. 아버지 없는 싸움에 더 의미를 느끼지 못하겠다"라고 말했다.

하빕의 레슬링 코치이자 아버지였던 압둘마납은 지난 7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세상을 떠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