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방송가 "올림픽 스타 모셔라" 섭외 전쟁…'펜싱 F4' 예능 출격

등록 2021.08.05 15:09: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양궁 3관왕' 안산, 지상파 메인뉴스 출연
펜싱 사브르팀, '아형'→'집사부일체' 인기
여서정·황선우·신유빈 등 대중 관심 쏠려

associate_pic

[도쿄(일본)=뉴시스] 최진석 기자 =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이 지난달 30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시상식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1.07.30. myjs@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2020 도쿄올림픽' 폐막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이번 올림픽을 빛낸 한국 대표팀 스타 선수들을 향한 방송가의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방송가는 뉴스를 비롯해 각종 예능프로그램 등에 도쿄올림픽에서 화제가 된 선수들을 섭외하는데 몰두하고 있다.

가장 먼저 도쿄올림픽에서 사상 첫 '양궁 3관왕'을 차지하며 '금의환향'한 안산 선수는 지상파 메인 뉴스와 라디오 등에 출연하며 반가운 얼굴을 비쳤다.

안산 선수는 지난 4일 SBS '8뉴스'와 MBC '뉴스데스크'에 출연한 것은 물론 양궁 대표팀의 맏형 오진혁 선수와 KBS '뉴스9'에 출연해 올림픽을 마친 소감과 뒷이야기 등을 전했다. 또 MBC 라디오 '표창원의 뉴스하이킥'에도 출연했다.

이른바 '안산 신드롬'을 일으킨 안산 선수는 예능가의 섭외 1순위로 떠오르고 있다. 앞서 15곳에 달하는 예능프로그램들로부터 섭외 요청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함께 금메달 4개를 획득한 양궁 대표팀도 섭외 주요 대상이다. 특히 올림픽 경기 내내 큰 목소리로 "파이팅"을 에너지 넘치게 외친 막내 김제덕 선수가 화제가 됐다. 다만 김제덕 선수는 백신을 다른 선수들보다 늦게 맞아 자가격리 면제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2주간 자가격리된다.
associate_pic

[지바(일본)=뉴시스] 최진석 기자 = 대한민국 펜싱 대표팀이 28일 오후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 결승전 이탈리아와의 경기에서 승리해 금메달을 결정지은 뒤 태극기를 들며 기뻐하고 있다. 2021.07.28. myjs@newsis.com

도쿄올림픽 중계로 인한 결방 등으로 한동안 휴업 상태였지만 다음 주부터 본격적으로 재개되는 예능프로그램들이 특히 분주하다. 올림픽으로 국민적 관심이 집중된 만큼 그 화제성에 섭외 경쟁이 치열할 수밖에 없다.

예능 첫 타자로 나선 건 도쿄올림픽에서 단체전 금메달을 거머쥔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다. 잇따라 예능프로그램 출연 소식을 알리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 김정환, 구본길, 오상욱, 김준호 선수는 오는 8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출연한다. 녹화는 이미 지난 3일에 진행됐으며 여홍철, 한유미, 최병철 해설위원도 출연했다.

또 지난 5일 JTBC 예능 '아는 형님' 녹화를 마쳤고, 오는 14일에 방송된다. 티캐스트 E채널 예능 '노는브로2' 녹화도 완료했다.
associate_pic

[도쿄(일본)=뉴시스] 올림픽사진취재단 = 대한민국 기계체조 여서정이 1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도마 결승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뒤 시상식에서 메달을 들어 보이고 있다. 2021.08.01. photo@newsis.com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도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 출연한다. 이날 SBS에 따르면 다음 주 촬영을 진행하며, 오는 15일 방송될 예정이다.

또 메달을 2개 획득한 체조도 섭외 물망에 오른다. 한국 체조 올림픽 사상 두 번째 금메달을 거머쥔 남자 기계체조 도마의 신재환 선수와 한국 여자 기계체조 사상 첫 올림픽 메달리스트이자 '부녀 올림픽 메달리스트' 기록을 쓰게 된 여자 도마 동메달 여홍철의 딸 여서정 선수가 있다.

아쉽게 메달을 얻진 못했지만 새롭게 올림픽 스타로 발돋움한 선수들도 방송가에서 주목할 것으로 보인다.

최종 4위에 올랐지만 한국 신기록을 세우며 육상 높이뛰기의 새 역사를 쓴 우상혁 선수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3년 뒤 파리 올림픽을 더 기대하게 하는 '뉴 마린보이' 수영의 황선우 선수와 '스타킹'·'무한도전'에 출연해 탁구 신동으로 주목받았던 탁구의 신유빈 선수 등 유망주들도 관심을 받고 있다.
associate_pic

[도쿄(일본)=뉴시스] 이영환 기자 = 대한민국 김연경을 비롯한 선수들이 4일 오전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8강전 대한민국과 터키의 경기에서 승리하며 4강행을 확정 지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1.08.04. 20hwan@newsis.com

45년 만에 올림픽 메달에 도전하는 여자배구 대표팀도 눈길을 끌고 있다. 현재 4강전을 앞두고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배구의 김연경 선수 등도 올림픽을 마친 후 예능으로 시청자들을 만날지 기대를 모은다. '갓 연경', '식빵 언니' 등 별명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김연경 선수는 이미 MBC '나 혼자 산다', JTBC '아는 형님' 등 예능에 출연해 솔직하고 털털한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친근하다.

이 밖에도 방송사들은 올림픽을 위해 선수들이 흘려온 땀과 사연 등 선수들의 이야기를 조명하는 프로그램도 선보일 예정이다.

한 방송사 관계자는 "올림픽으로 화제가 되고 새로운 스타가 나온 만큼 방송사들은 섭외 1순위로 생각할 수밖에 없다. 코로나19 여파로 새로운 스타가 나오기 어려운 상황인데 이미 올림픽으로 검증된 스타"라며 "시청자들도 많이 응원하며 관심이 높은 만큼 화제성도 있고 새로운 얼굴이기에 섭외에 적극 나서게 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