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민아X김선호, 초밀착 로맨틱 빨래 스틸 공개

등록 2021.09.18 16:01: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8일 방송되는 tvN 주말극 '갯마을 차차차' (사진 = tvN)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갯마을 차차차'가 로맨틱의 끝을 보여주는 신민아와 김선호의 스틸을 공개했다.

tvN 주말극 '갯마을 차차차' 측은 18일 세상에서 제일 로맨틱한 빨래를 하고 있는 신민아와 김선호를 포착했다.

키스 사건 이후 급 냉랭해졌던 두 사람을 감싼 핑크빛 분위기가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가운데 이들이 어떤 이유로 함께 빨래를 하고 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가장 먼저 눈길을 끄는 것은 서로 마주 서서 빨래를 하고 있는 신민아와 김선호의 투샷 스틸이다. 따사로운 햇살 아래에서 함께 발 빨래를 하고 있는 두 사람 사이에는 설렘의 분위기가 가득 차 있다.

커다란 고무대야 안에서 서로 마주 선 채로 발로 열심히 빨래를 밟고 있는 신민아와 김선호는 서로 시선을 마주 보고 있지 않지만 이들을 감싸고 있는 텐션이 심박수를 상승시킨다. 특히 스틸 속 서로의 온기가 고스란히 전달되는 초밀착 거리를 유지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은 심장을 두근거리게 만든다.

또 따사로운 햇살과 커플룩처럼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화려한 꽃무늬의 고무줄 바지가 오묘하게 어우러지면서 이들의 로맨틱 분위기를 한층 더 배가 시킨다. 빨래를 마친 후 만족스러운 듯 꼭 닮은 보조개 미소를 짓고 있는 신민아와 김선호의 모습은 깊어진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한편 '갯마을 차차차' 7회는 이날 오후 9시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