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광주 백운동 상수도관 터져…일대 30분 단수(종합)

등록 2021.11.29 21:24: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하수관로 정비 중 관 일부 파손 되메우기 작업
누수 지속하다 6시간 뒤 터져…도로 통행 통제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신대희 기자 = 29일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와 남구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0분께 남구 백운동 모 산부인과 앞 도로에 매설된 상수도관(지름 500㎜)이 파손됐다. 2021.11.29. photo@newsis.com (사진=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신대희 김혜인 기자 = 광주에서 하수관로 정비 사업 중 상수도관이 파열돼 30분간 주변에 물 공급이 끊기거나 원활치 않았다. 단수는 복구됐으나 새어 나온 물로 도로가 통제 중이다.

29일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와 남구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0분께 남구 백운동 모 산부인과 앞 도로에 매설된 상수도관(지름 500㎜)이 파손됐다.

이 사고로 이 일대 주택·상가 50여 곳(신고 기준)이 30분가량 급수가 끊기거나 수압이 낮아졌다.

현재는 물 공급이 원활한 상태라고 상수도사업본부는 설명했다.

다만, 많은 양의 물이 흘러나와 편도 2차선 도로의 콘크리트가 뜨면서 차량 통행이 금지됐다.

남구청 건설과에서 하수관로 정비 공사를 발주 받은 시공사가 이날 오후 1시 30분 하수 박스 터파기 중 상수도관 일부를 파손시킨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누수가 크지 않아 시공사가 상수도사업본부와 협의 끝에 되메우기 작업을 해뒀으나 6시간 뒤 관이 터진 것으로 알려졌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이날 오후 8시 5분께 임시 안전 조치와 복구 작업을 마쳤다고 밝혔다. 날이 밝는 대로 안전 상황을 점검한 뒤 도로 통행을 재개할 방침이다.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29일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와 남구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0분께 남구 백운동 모 산부인과 앞 도로에 매설된 상수도관(지름 500㎜)이 파손됐다. 2021.11.29. photo@newsis.com (사진= 남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dhdream@newsis.com, hyein0342@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