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BTS 제이홉, 콘돔 셔츠 시비…의미 알려지자 '반전'

등록 2021.12.09 11:48: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 제이홉. 2021.12.09.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제이홉이 입은 콘돔 프린팅 셔츠를 둘러싸고, 일부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하지만 셔츠의 숨은 의미가 알려진 뒤 제이홉을 높게 사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제이홉은 콘돔 무늬가 새겨진 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을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그러자 상당수 누리꾼들은 "10대 팬들도 많은데 의상이 선정적"이라고 반응했다. 일부 누리꾼은 "더럽다"는 과격한 표현을 사용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팬들 사이에서 셔츠의 의미가 파악되면서 반전이 찾아왔다.

외신 등에 따르면, 이 셔츠는 미국 디자이너 알렉스 제임스가 론칭한 브랜드 '플레져스'와 영국 소매업체 END가 올바른 피임을 강조하기 위해 선보였다.

END 측은 "'올바른 피임'을 주제로 다양한 그래픽과 패턴을 제품에 프린팅했다. 안전하고 긍정적이며 책임감 있는 성관계를 지지한다는 뜻"이라고 소개했다.

이후 대다수 누리꾼들은 "제이홉 덕에 좋은 뜻의 캠페인을 알게 됐다"라고 지지했다.

앞서 제이홉은 셔츠와 티셔츠로 자신의 선한 뜻을 전했다. 티셔츠는 디자인뿐만 아니라 특정 가치와 태도까지 소유하겠다는 다분한 선언이다.

지난해 11월에는 수익금을 전 세계 소외 계층 어린이·장애인을 위해 사용하는 '프리볼트(freevolt)' 브랜드를 입었다. 2019년엔 패션 잡지 '더블유 코리아'가 유방암 인식 개선을 위해 제작한 티셔츠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한편 제이홉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데뷔 8년 만인 최근 개별 인스타그램을 개설했다. 지난 6일부터 장기 휴가에 돌입, 이 통로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미국 공식일정을 마친 제이홉은 9일 오후 입국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