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악역 전문' 이정현 "내가 애국가 제창하자 항의 빗발"…왜?

등록 2022.01.18 20:5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라디오스타 이정현. 2022.01.18.(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악역 전문 배우' 이정현이 광복절 행사에서 애국가를 제창했다는 이유로 시청자들의 항의가 속출한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19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정영주, 이정현, 조나단, 가비와 함께하는 '우린 월드 스타일'특집으로 꾸며진다.

배우 이정현은 '미스터 션샤인'에서 조선인을 괴롭히는 일본군 간부 '츠다' 역을 맡았던 후유증(?)을 고백한다. 이정현은 '미스터 션샤인' 촬영 후 광복절 행사에서 애국가 제창자로 초대받았다고 운을 뗐지만, 당시 시청자들의 항의가 빗발쳤다고 해 무슨 사연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정현은 "평소엔 낯가림과 수줍음이 많다. '미스터 션샤인' 이응복 감독도 다음번엔 귀여운 역할을 주겠다고 약속했다"고 털어놓는다. 실제 이응복 감독이 다음 작품에서 러브콜을 보냈지만, "'이 역할'을 주고 미안하다고 하더라"며 울컥한 마음을 드러내 웃음을 안긴다.

또한 이정현은 '유도 선수 출신'이라는 반전의 이력을 공개하는가 하면, 보유한 자격증만 20개라는 반전 '능력자' 면모로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