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외국인 10명 중 8명, 한국 이미지 '긍정' 평가

등록 2022.01.24 10:32:1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일본의 한국 긍정 평가, 부정 앞서…조사 이래 처음
해문홍 "분단국가 이미지 넘어 문화콘텐츠 강국 도약"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이 개최된 13일 오후 서울 중구 뷰티플레이에서 외국인 관광객이 '케이 뷰티(한국 미용)'를 체험해보고 있다. '2022코리아그랜드세일'은 외국인 관광객 방문을 촉진하고 관광 수입을 증진시키기 위해 2011년부터 개최해 온 한국의 대표적인 쇼핑문화관광축제다. 2022.01.13. kch0523@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외국인 10명 중 8명 이상이 대한민국 이미지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24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1 국가이미지'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해 외국인이 본 한국에 대한 전반적인 국가이미지는 긍정 평가가 80.5%로 전년 78.1%보다 2.4%포인트 상승했다.

국가별로 보면 베트남 95%, 터키 92.2%, 필리핀 92%, 태국 90.8% 등 7개 국가에서는 10명 중 9명 이상이 대한민국의 국가이미지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특히 일본의 경우 긍정 평가가 35%로 전년 27.6%보다 7.4%포인트 크게 상승하며 2018년 조사 이래 최초로 부정 평가 26.6%보다 높게 나타났다.

외국인이 응답한 한국에 대한 긍정 이미지 영향요인으로는 현대문화 22.9%, 제품·브랜드 13.2%, 경제수준 10.2%, 문화유산 9.5%, 국민성 8.6%, 사회시스템 7.8%, 스포츠 7.6%, 정치상황 6.2%, 국제적 위상 5.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국에 대한 관심도는 아시아,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국가에서 높게 나타났으며 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이사, 인도, 태국 등 신남방 국가들의 관심도가 상대적으로 높았다.

한국에 대한 관심을 묻는 8개 문항 중 가장 많은 응답을 받은 항목은 '한국 전통문화 체험 희망' 83.4%였으며, '한국 방문 희망' 81.1%, '한국인과 친구 희망' 76.6% 등이 뒤를 이었다.

특히 '한국어(한글)학습 희망'이 54.5%로 전년보다 8.7%포인트 대폭 상승했고, '한류 콘텐츠 접촉 경험' 6.7%포인트, '한국 방문 희망' 6.5%포인트 증가했다. 연령별로 살펴보면 젊은 세대(10~30대)를 중심으로 한국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한국의 국가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한 과제로는 '양질의 문화콘텐츠 생산'이 23.3%로 1순위로 높았으며 '관광객 유치를 위한 해외홍보' 17.9%, '세계적인 브랜드 개발' 16.8% 등을 우선순위로 꼽았다.

해문홍 관계자는 "지난해 조사 결과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한 '남북관계 개선' 순위가 이번에는 낮아졌다"며 "한국은 분단국가 이미지를 넘어 문화콘텐츠 강국으로서 세계인의 관심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해석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24개국 만 16세 이상 1만2500명으로 대상으로 지난해 9월1~29일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결과조고서는 문체부와 해문홍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