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통신3사 유료방송 점유율 85% 돌파…KT>LGU+>SKT

등록 2022.05.18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작년 하반기 유료방송 가입자 3564만명…작년 상반기 대비 53만명↑
IPTV와 SO간 가입자 수 격차 676만명으로 확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통신 3사의 지난해 하반기 유료방송시장 점유율이 86%를 기록했다. 미디어 빅뱅의 흐름과 함께 유료방송시장이 통신 3사 위주로 재편되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8일 종합유선방송(SO), 위성방송, 인터넷멀티미디어방송(IPTV)의 가입자 수 조사·검증 결과를 확정해 작년 말 기준 유료방송 가입자 수와 '2021년 하반기 시장점유율'을 이같이 발표했다.

유료방송 시장점유율 산정 기준에 따른 작년 하반기 유료방송 가입자 수는 3563만7342명(6개월 평균)으로 작년 상반기 대비 53만명 늘었다. 작년 상반기 증가폭(52만명대)과 비슷한 수준이다.

사업자별로 보면 ① KT 839만6249명(23.56%) ② SK브로드밴드(IPTV) 604만2627명(16.96%) ③ LG유플러스 525만779명(14.73%) ④ LG헬로비전 377만6740명(10.60%) ⑤ KT스카이라이프 302만224명(8.47%) ⑥ SK브로드밴드(SO) 2,87만4745명(8.07%) 순으로 집계됐다.

IPTV 3사의 가입자 수 및 점유율은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룹사별로 보면  ▲KT 계열(KT + KT스카이라이프 + HCN) 1268만명 ▲LG 계열(LG유플러스 + LG헬로비전) 903만명 ▲ SK 계열 (SK브로드밴드 IPTV + SO) 892만명으로, 유료방송 시장에서 각각 35.58%(3.68%포인트↑), 25.33%(0.05%포인트↑), 25.03%(0.26%포인트↑)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했다.

associate_pic

이로써 KT·LG계열·SK 계열의 유료방송시장 합산 점유율은 85.94%로 작년 상반기의 81.95%에서 3.99% 확대됐다. 특히 KT그룹이 작년 9월 HCN을 인수하면서 1위 자리를 더욱 공고히하는 것은 물론 통신 3사의 점유율이 더욱 커지는 모습이다.

매체 종류별 6개월간 평균 가입자 수는 IPTV 1968만9655명(55.25%), SO 1292만7463명(36.28%), 위성방송 302만224명(8.47%)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2017년 11월 IPTV 가입자 수가 SO 가입자 수를 앞선 이후 IPTV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반면 SO는 감소하고 있는 추세로, IPTV와 SO간 가입자 수 격차는 작년 말 기준 약 676만명으로 확대됐다.

가입자 유형별로는 개별 가입자 1656만4703명(점유율 46.48%), 복수 가입자 16,52만8023명(46.38%), 단체 가입자 2,54만4616명(7.14%) 순으로 파악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