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용인시, 시민과 함께하는 문화자치 사업 시작

등록 2022.05.18 11:22:2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문화 콘텐츠 만들고 있는 지역 모임 등 연결…전문인력 발굴 및 양성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용인시 문화반상회 모집 안내 포스터



[용인=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용인시는 시민들과 함께하는 문화자치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민기술 생활실험실로 함께 일구는 문화생태계’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문화 콘텐츠를 만들고 있는 지역의 문화 모임 등을 연결하고 전문인력을 발굴·양성해 지속 가능한 문화자치 환경을 만드는 게 목적이다.

이 사업은 느티나무재단이 주관하며 용인시 마을공동체지원센터, 용인리빙랩네트워크, 용인시 4H연합회,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다양한 기관, 단체, 기업이 참여한다.

사업은 크게 문화자치 토대 마련을 위한 제도적 기반 조성, 문화자치 역량 강화를 위한 시민참여 프로그램 운영, 문화자치 활성화를 위한 시민 네트워크 구축 등 3가지 분야로 나눠 추진한다.

먼저 제도적 기반 구축을 위해 시민, 행정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문화자치 실무단을 결성하고 시민기금 조성, 백서 발간, 영상 제작, 포럼 개최 등 진행한다. 이 중 시민기금은 시민과 기업들의 자발적인 기부와 후원으로 마련하고, 시민들의 문화 활동 지원에 사용할 방침이다.

시민참여 프로그램은 업사이클링과 디지털기술 등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시민기술 골목학교’와 지역 곳곳을 심층 취재하는 ‘도시탐사 시민기자’ 등을 운영한다.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서는 20차례의 ‘문화반상회’를 마을마다 개최해 각 단체가 교류할 수 있는 장을 제공하고, 지역의 문제 해결을 위한 여러 과제를 제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 문화의 진흥을 위해서는 탄탄한 문화자치 기반이 조성돼야 한다”면서 “이번 사업이 흩어져 있는 문화자원을 발굴하고 전문 역량을 강화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참여 방법은 느티나무재단이 운영하는 느티나무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