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어르신도 키오스크 쉽게"…관악구, 디지털 문해교육 운영

등록 2022.05.18 15:45: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관악구가 급변하는 디지털 문화로 일상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이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문해교육'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무인단말기(키오스크)를 활용한 지하철 승차권 구입 실습 교육 모습. 2022.05.18. (사진 = 관악구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 관악구는 급변하는 디지털 문화로 일상 속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을 대상으로 '디지털 문해교육'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구는 "어르신들이 일상 속에서 무인단말기(키오스크)로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고, 디지털 환경에 적응해 기초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디지털 문해교육을 운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난 3월부터 관악구평생학습관에서 진행 중인 이번 교육은 디지털 비문해 성인과 어르신을 대상으로 회당 2시간씩 총 15회로 오는 11월까지 진행된다.

교육은 ▲무인민원발급 ▲은행ATM기기 이용 ▲카페, 음식점 주문 ▲고속버스, 기차 예매 등 일상 생활 속에서 접할 수 있는 다양한 키오스크를 직접 실습해 디지털 기기에 대한 두려움을 없애는데 도움을 준다.

또한 스마트폰을 활용한 ▲앱설치 ▲알림, 시계, 계산기 등 기능 활용 ▲ 메신저 어플 사용법 ▲어플을 활용한 택시 및 버스 이용법 등 생활에 편리함을 주는 기능을 배울 수 있다.

한편 구는 관내 사회복지관과 연계해 교육 횟수와 문해 교육 영역을 더욱 확대하는 등 디지털 역량강화를 통해 어르신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디지털 문해교육에 대한 필요성과 관심이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만큼 다양한 프로그램과 사업을 통해 어르신들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