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허태정 대전시장 후보 "인쇄특화거리→청년 디자인특구로 조성"

등록 2022.05.20 15:1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전인쇄발전연구원 설립, 인쇄출판산업단지 조성
청년 디자인 창업 적극 지원…대덕특구와 기술교류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대전시장후보가 20일 오전 서구 둔산동 캠프서 열린 민주당 제4차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 허태정 후보 캠프 제공) 2022.05.2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허태정 더불어민주당 대전시장 후보는 20일 전국 3대 인쇄 거리로 꼽히는 대전인쇄특화거리를 '청년 디자인 특구'로 조성하겠다고 공약했다.

허 후보는 이날 황은주 정책대변인을 통한 청년정책발표를 내어 "원도심 인쇄 거리에 대전인쇄발전연구원을 설립해 인쇄출판산업단지를 조성하고, 디지털 인쇄 창업을 지원하여 지역의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변인은 "디지털 인쇄시장은 매년 15~20% 성장하고 있어 침체한 전통 인쇄시장에 디지털 인쇄를 포함시킬 경우 향후 전망이 밝아질 것"이라며 "청년 디자인 창업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그동안 대전시가 인쇄특화거리에 도시재생뉴딜사업을 추진하면서 재개발 및 재건축으로 인해 존폐 위협에 놓이기도 했지만, 인쇄 전문기관인 대전인쇄발전연구원을 설립하면 인쇄출판산업단지 조성을 촉진하고 지역 인쇄 산업의 자생기반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했다.

그러면서 구체적으로 대전역 원도심 민·관·산·학 인쇄특화산업 발전 공동협의체 운영과 디자인 전문인력 양성, 청년 디자인 창업생태계 구축, 인쇄특화거리 산업단지 이전을 통한 신산업 육성을 제시했다.

황 대변인은 "인쇄출판산업단지 조성은 대전 인쇄인들의 숙원사업이었던 만큼 기존 인쇄인들을 지키면서 새로운 성장동력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고 "대덕특구의 출연연·연구소기업과 기술 교류를 강화하는 등 인쇄 분야 경쟁력을 키우기 위한 노력도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