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우리아메리카은행, 미국 조지아주 둘루스 지점 개설

등록 2022.06.27 11:47: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24일(현지시각) 우리아메리카은행의 미국 조지아주 둘루스지점 개점행사에 참석한 신현석 우리아메리카법인장(오른쪽 일곱 번째), 박윤주 애틀란타영사관 총영사(오른쪽 여섯 번째), 이홍기 애틀란타 한인회 회장(오른쪽 다섯 번째), 박선 애틀란타 한인상공회의소 회장(오른쪽 세 번째)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우리은행은 미국 현지법인 우리아메리카은행이 미국 조지아주 둘루스에 지점을 개설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개점행사에는 신현석 우리아메리카법인장, 박윤주 애틀란타영사관 총영사, 이홍기 애틀란타 한인회 회장, 박선 애틀란타 한인상공회의소 회장과 지상사·현지 한국기업 관계자 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조지아주는 미국 내 전기차 배터리의 핵심 생산기지다. SK이노베이션, 현대·기아차 등 한국 주요 전기차 관련 기업들의 투자와 진출도 활발한 지역이다. 우리아메리카은행은 2015년에 조지아 대출사무소(Loan Production Office)를 설립해 지상사와 한인 고객을 대상으로 영업기반을 구축해왔다.

우리아메리카은행은 1984년 첫 진출 이후 뉴욕, 뉴저지 등 동부지역을 기반으로 캘리포니아주, 텍사스주 등 주요 지역으로 영업을 확장했다. 현재 21개 지점과 4개의 대출사무소 등 총 25개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다.

우리아메리카은행은 현지직원 250여명이 근무하고 있다. 올해 1분기 기준 총자산 32억 달러(USD), 영업수익 2200만 달러, 당기순이익 700만 달러로 집계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