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 대통령 '광주 복합몰' 공약 현실화…'더현대 광주' 추진(종합)

등록 2022.07.06 08:42:22수정 2022.07.06 10:34:2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현대백화점그룹, 광주광역시에 미래형 문화복합몰 추진
부동산 개발업체 '휴먼스홀딩스제1차PFV'와 광주 북구 일대 부지 개발 협의
"호남권 대표 미래형 문화체험 랜드마크 육성…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associate_pic

현대백화점_더현대 서울_사운즈포레스트 자료사진(사진=현대백화점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광주=뉴시스]장시복 구용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대선 후보 시절 대표 공약인 '광주광역시 복합쇼핑몰 유치'가 실제로 이뤄질 예정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이 광주광역시 도심에 '여의도 더현대 서울'을 능가하는 대규모 미래형 문화복합몰 '더현대 광주(가칭)'를 추진하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부동산 개발 기업 '휴먼스홀딩스제1차PFV'와 광주광역시 북구 일대 옛 전남방직·일신방직 공장 부지 31만㎡에 '더현대 광주' 출점을 위한 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6일 밝혔다.

이 협의가 마무리되면 현대백화점그룹은 본격적으로 사업 추진에 나선다.  점포 규모는 현재 논의 중으로, 대형 복합쇼핑몰에 걸맞는 대규모로 지을 계획이다. 이를 통해 광주광역시 상권을 아우르는 핵심 쇼핑시설 역할을 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미래형 문화복합몰은 백화점·대형마트 등 유통 소매점을 중심으로 결합된 지금의 복합쇼핑몰과는 구분되는 개념"이라며 "쇼핑과 함께 여가·휴식·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문화 체험이 접목되는 새로운 쇼핑시설"이라고 말했다.

더현대 광주는 미래형 문화복합몰의 새로운 시도라는 상징성도 있다.

현지 법인화를 통해 독립 경영을 하며, 지역 협력 업체 육성과 인재 채용 등 지역 경제 증진 효과도 극대화할 방침이다. 이 복합몰이 개장하면 2만2000명의 지역 고용 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산된다.

휴먼스홀딩스제1차PFV는 '더현대 광주' 외에 엔터테인먼트형 쇼핑몰, 국제 규모 특급호텔, 프리미엄 영화관 등을 추가 유치할 예정이다.

인근 기아타이거즈 홈구장인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와 연계한 '야구인의 거리'를 만들고 방직 산업 문화유산을 중심으로 한 '역사문화 공원'도 조성한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더현대 광주'는 서울 여의도 '더현대 서울'이 보여준 차별화된 공간 기획과 브랜드 구성 능력을 한 차원 더 끌어올릴 것"이라며 "50년이 넘는 현대백화점그룹의 유통 역량과 노하우를 결집해 다양한 문화 체험 콘텐츠를 추가하면 호남지역 최고의 복합 문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 노력 의지도 강조했다. '더현대 광주'는 기존 상권과 겹치지 않는 럭셔리 브랜드와 광주 지역에 선보인 적 없던 MZ세대 타깃의 새 브랜드를 중심으로 매장을 구성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운암시장과 양동시장 등 인근 전통 시장과 중소 상인을 위한 마케팅·서비스 교육 등을 지원해 지역 상권을 보호하며 동반 성장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ibokism@newsis.com, persevere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