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코로나vs백신]<22>물 건너가는 '11월 집단면역'…정부 "백신 차질없이 공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13 05:00:00
일평균 백신 접종 3만3000회…11월 집단면역 목표 '빨간불'
블룸버그 "한국 인구 75% 접종하려면, 6년4개월 걸릴 것"
文 "다방면 노력, 대비책으로 수급 불확실성 현저히 낮춰"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재개한 12일 오후 대구 서구보건소에서 소방관과 보건교사 등 접종 대상자들이 백신을 맞고 있다. 2021.04.12. lmy@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정부가 혈전이 발생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의 접종 대상에서 30세 미만을 제외하면서 '11월 집단면역' 목표도 차질을 빚을 전망이다. 백신 접종 속도가 주요국에 비해 한참 뒤쳐진 가운데 일각에선 이대로라면 연내 집단면역 형성이 어렵다는 관측이 나온다. 청와대와 정부는 3분기내 노바백스 백신 2000만회분을 확보하는 등 백신 확보에 속도를 내겠다는 계획이다.

13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지난 12일 자정 기준 코로나19 1차 신규 접종자는 누적 기준 115만7255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월26일 첫 예방접종 시행 이후 전 국민(약 5200만명)의 2.2% 정도가 1차 접종을 끝낸 것이다. 정부는 상반기중 1200만명의 1차 접종을 목표로 하고 있다. 9월까지 전 국민의 70% 수준인 3640만명을 대상으로 1차 접종을 진행하고 11월까지 집단면역을 형성하겠다고 계획이다. 하지만 일평균 백신 접종 인원(평일 기준)이 3만명 안팎인 점을 감안하면, 정부의 목표 달성까지는 갈 길이 먼 상황이다.

한국의 백신접종 속도는 주요국에 비해 상당히 더디다. 12일 블룸버그 백신 트래커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백신 접종은 하루 평균 3만3000회 수준으로 미국(314만2000회), 중국(397만회), 인도(405만5000회), 유럽연합(206만3000회) 영국(38만3000회) 등의 수준에 한참 못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접종률은 2.2%로 홍콩(7.7%), 코스타리카(5.7%), 레바논(2.8%) 등보다 떨어지고 있다. 블룸버그는 한국에서 이 속도대라면 인구의 75%에 대한 접종까지 6년4개월이 걸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04.12. scchoo@newsis.com


전세계적인 수급 불안으로 정부가 의지대로 백신 확보에 속도를 낼 수 있을지 여부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정부가 올해 안에 공급받기로 한 코로나19 백신 물량은 모두 1억5200만회분으로 인구 7900만명이 접종할 수 있는 규모다. 상반기 중 공급이 확정된 물량은 1808만8000회분인데, 현재까지 국내에는 AZ와 화이자 백신 등 모두 337만3000회분의 물량만 들어왔다.

정부는 이르면 6월부터 노바백스 백신 2000만회(1000만명분)을 공급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 점검회의에서 "전 세계적인 백신 생산 부족과 백신 생산국의 자국 우선주의로 백신 수급의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하지만 우리나라는 다방면의 노력과 대비책으로 백신 수급의 불확실성을 현저하게 낮추고 있다"고 자신했다. 이어 "6월부터 노바백스 백신의 완제품이 출시되고 3분기까지 2000만회분이 공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모더나 등 다른 백신의 공급 일정이 아직 정해지지 않은 가운데 국내 도입 백신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AZ 백신의 안전성 논란이 불거지면서 백신 접종 속도를 지연시키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2분기중 얀센 백신 600만명분이 도입될 예정이나 AZ 백신에 이어 얀센 백신에서도 일부 혈전 생성 부작용이 보고된 만큼 향후 정부의 접종 추진 계획에 걸림돌로 작용할 수 있다.

정부는 상반기 중 추가 물량을 적극 확보해 최대한 빠르게 백신을 공급하겠다는 방침이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원료 공급, 신속 허가 등 백신 도입과 관련한 모든 사항에 대해 행정적 외교적 역량을 총동원해 최대한 많은 백신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접종 일정이 차질없이 이뤄지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