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외교부, IAEA 사무총장 면담…북핵, 日오염수 등 논의

등록 2021.10.17 10:36: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한반도 비핵화 등 협력…IAEA 차원 역할 언급
日오염수 문제…한국 참여 검증단, 소통 지속
CTBTO 사무총장 면담도…북핵 해결 기여 의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외교부는 함상욱 다자외교조정관이 지난 15일(현지 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라파엘 그로씨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을 면담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외교부 제공) 2021.10.17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외교부는 함상욱 다자외교조정관이 라파엘 그로씨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을 면담했다고 17일 밝혔다. 면담에서는 북핵 문제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 문제, 한국의 IAEA 이사회 의장직 수임 등 현안이 논의됐다.

면담은 지난 15일(현지 시간) 오스트리아 빈에서 성사됐다. 함 조정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우리 정부 노력을 설명하고 IAEA 차원의 지지, 협력을 당부했다.

그로씨 사무총장은 한반도 비핵화 달성을 위한 한국 정부 노력을 계속 지지할 것이며, IAEA도 북핵 문제 해결 과정에서 필요한 역할을 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함 조정관은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추진에 대한 우리 정부 우려도 전달했다. 또 이 사안에 대한 원만한 해결을 위한 IAEA 측의 건설적 역할을 요청했다.

이와 관련, 그로씨 사무총장은 IAEA 소속 전문가들은 물론 한국 등 각국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국제 검증단 운영 등 적극적 역할 의지를 보였다. 한국 등 유관국 소통도 지속할 것이라고 했다.

함 조정관은 한국의 IAEA 이사회 의장직 수임 과정에 대한 협조와 우리 국민 진출 지원도 요청했다. 그로씨 사무총장은 전폭 지원 의사를 보였으며, 특히 여성 인력의 IAEA 진출에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함 조정관은 지난 8월 취임한 로버트 플로이드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CTBTO) 사무총장도 면담했다. 이 자리에서는 북핵 문제,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CTBT) 발효 문제, 한·CTBTO 협력 등에 관한 의견 교환이 있었다.

함 조정관은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관심, 지지를 요청했으며 플로이드 사무총장은 이에 대한 지지와 북핵 문제 해결 과정에서 CTBTO 차원의 기여 의지를 표명했다.

또 양 측은 CTBT 조속 발효를 위한 공동 노력을 지속하기로 했다. 아울러 청년 세대의 핵 비확산 분야 관여 확대 등 다분야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