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대병원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 여가부 장관상

등록 2021.12.09 10:21: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전북대교병원은 전북해바라기아동센터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가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사진=전북대병원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북대교병원은 전북해바라기아동센터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가 여성가족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2021년 여성폭력 추방 주간을 맞아 '우리의 관심이 여성폭력 없는 일상을 지킵니다'를 주제로 열린 기념식에서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는 아동·여성 인권 보호와 권익증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으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는 성폭력 피해 아동·청소년과 그 가족을 대상으로 심리평가 및 심리치료, 부모 상담 및 교육 등 피해자와 그 가족의 회복을 위해 노력해왔다.

또 종합의견서 등 심리학적 소견을 수사 법률기관에 제출해 아동·청소년 피해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가해자에게 책임을 묻는 활동을 이어왔다.

아동·청소년 피해자 치료 프로그램 기획 및 운영, 전문가 양성을 위한 슈퍼비전 등을 수행해 피해자 지원을 위한 대응체계를 공고히 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윤정 임상심리전문가는 "좋은 눈으로 봐주신 점에 깊이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폭력 없는 세상을 위해 작은 도움이라도 보탤 수 있다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여성가족부, 전북도와 공동 협약해 운영하는 기관인 전북해바라기아동센터는 성폭력 피해를 입은 19세 미만의 아동·청소년 및 가족,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의료지원, 법률 지원, 심리치료, 가족 기능 강화를 위한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성폭력 피해자 전담 치료기관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