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G전자 노조, 사회적 책임 가치 국제사회 인정

등록 2022.01.18 10: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달 유엔 경제사회이사회로부터 ‘특별 협의 지위’ 획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인준 기자 = LG전자노동조합은 지난달 '유엔 경제사회이사회(UN ECOSOC)'로부터 '특별 협의지위(Special Consultative Status)'를 획득해 국제사회로부터 노동조합의 사회적 책임(USR) 가치를 인정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유엔 경제사회이사회 '협의 지위'는 비영리 단체가 유엔과 협력하고 유엔의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인증제도다.

LG전자노동조합이 획득한 '특별 협의지위'는 유엔 경제사회이사회 활동 분야 중 특정 영역에서 역량을 갖춘 단체에 부여된다. 향후 LG전자노동조합은 유엔 경제사회이사회와 산하 기관에서 주최·주관하는 회의나 행사에 참여해 의견을 제시한다. LG전자노동조합은 협의지위를 바탕으로 USR 활동을 국제사회에 소개하고 건전한 노동문화를 전파하는 데 기여할 계획이다. 또 LG전자의 ESG 경영을 함께 실천함으로써 브랜드 가치를 높일 예정이다.

LG전자노동조합 배상호 위원장은 "조합원들의 권익신장은 물론 경제, 사회, 환경 등 전반에 걸쳐 사회구성원으로서 책임을 다한 활동이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LG전자의 ESG 경영에 발맞춰 다양한 부분에서 국제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노동조합은 근로자가 개인적으로 가입하고 독자적인 규약과 조직을 갖춰 운영되는 단위노동조합이다. 국내 단위노동조합 가운데 해당 협의지위를 획득한 것은 LG전자노동조합이 처음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join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