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텍, 코인원과 함께 가상자산시장 선도한다

등록 2022.01.19 15:46: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크립토·블록체인 기술 공동연구개발 MOU
5년간 총 50억 규모 지원
코인원 연구센터 설립해 연구개발·인재양성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무환)은 국내 대표 전문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원(대표 차명훈)과 19일 오전 회의실에서 크립토·블록체인 기술 공동 연구개발(R&D)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했다.(사진=포스텍 제공) 2022.01.19.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포스텍(총장 김무환)은 국내 대표 전문 가상자산거래소 코인원(대표 차명훈)과 19일 오전 회의실에서 크립토·블록체인 기술 공동 연구개발(R&D)을 위한 산학협력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산학협력은 업계에서 학계 크립토커런시 연구를 장기 지원하는 국내 첫 사례로 기록될 전망이다. 정식 가상자산 사업자 코인원이 연구·개발에 직접 참여해 크립토·블록체인 생태계 발전과 육성에 기여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그 동안 국가적 지원 부족으로 지지부진했던 학계의 크립토커런시 연구개발에 힘이 실릴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무환 총장과 차명훈 코인원 대표, 홍원기·우종수 포스텍 크립토블록체인연구 공동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앞으로 포스텍 산하 크립토 블록체인 연구센터(CCBR)에서 ‘코인원 연구센터(CRDC)’를 공동 운영하며 크립토커런시 연구를 주도적으로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코인원 CRDC에는 코인원 경영진과 포스텍 교수를 주축으로 한 ‘코인원-포스텍 R&D 협력 추진위원회’가 구성된다.

이들은 ▲미래금융혁신 선도형 가상자산과 블록체인 기술의 공동연구 개발 ▲인턴십 및 장학제도를 통한 우수 인재양성 ▲가상자산 시장의 건전한 발전을 위한 사회적책임 기술 연구·개발 ▲해커톤 개최 등 블록체인·가상자산 분야 벤처육성 등 4가지 분야의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에 코인원은 향후 5년 간 매년 10억 원, 총 5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코인원은 금융당국에 신고 수리를 마친 정식 가상자산 사업자로 가상자산 관리, 거래매칭엔진 등의 블록체인 기반 금융·기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코인원은 정보 비대칭이 심했던 시장 초기부터 비트코인과 블록체인을 알리기 위해 리서치센터를 운영하는 등 다각도의 노력을 펼쳐 왔다”며 “현재 국내 크립토 산업에서 꼭 필요한 학계 연구와 우수 인재 양성 등을 적극 지원하는 것이 블록체인 산업의 궁극적인 발전을 도모하는 일이고, 거래소의 사회적 책임이라고도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무환 포스텍 총장은 “이미 크립토를 위시한 가상자산 시장은 세계적으로 중요한 산업으로 자리잡은 만큼 미래 인재양성과 연구에 적극적인 투자가 필요한 시기가 도래했다”며 “포스텍 출신의 젊은 리더가 이끄는 코인원이 이처럼 큰 비전이 담긴 결정을 내린 것을 적극 환영하며 한국 크립토 산업의 견인차 역할을 코인원과 함께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