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화성시, 조류인플루엔자 차단 총력…75만 마리 선제적 살처분

등록 2022.01.22 18:12:5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가축질병 재난안전대책본부 24시간 비상체계 운영

associate_pic

[화성=뉴시스] 화성시청 전경 (사진 = 화성시 제공)


 [화성=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화성시는 지역 내 산란계 농장 2곳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확인됨에 따라 긴급방역대책을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서철모 화성시장 긴급 지시사항으로 대책회의를 열고 지역 내에서 발생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에 신속히 대응키로 했다.

먼저 시는 AI가 확인된 발생 2개 농가와 예방적 살처분 대상 3개 농가를 대상으로 22일~23일 이틀간 산란계 75만 마리를 선제적 살처분키로 했다.

또한 화성시 가축질병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비상체계로 운영하는 한편, 의심신고 건에 대해서는 긴급조사와 선제적 살처분 등 적극 대응할 예정이다. 

현재 시는 AI발생 의심 농가에 초동방역단을 투입, 현장 통제초소를 설치하고 출입자와 차량을 통제하는 등 추가적인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서철모 시장은 “우리 시민분들이 걱정하지 않도록 온 공무원이 전력으로 대처하는 한편 가금농장에 대한 피해가 확대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AI 의심이 있는 경우 즉시 방역당국으로 신고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