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연극 '메이드 인 세운상가' 등 창작 초연, CGV서 본다

등록 2022.05.23 10:21: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5일부터 내달 28일까지 '아르코 라이브'
CGV 10개 극장서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

associate_pic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오는 25일부터 다음달 28일까지 전국 CGV 상영관 10곳을 통해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을 진행한다. 연극 '메이드 인 세운상가' 등 5개 작품을 만날 수 있다. (2022.05.23. (사진=한국문화예술위원회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연극 '메이드 인 세운상가', 무용 '모빌리티', 전통예술 '꼭두각시', 창작뮤지컬 '해시태그', '이상한 나라의 아빠' 등의 초연을 CGV에서 만날 수 있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는 오는 25일부터 다음달 28일까지 전국 CGV 상영관 10곳을 통해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에서는 5개의 작품이 매주 수요일마다 1편씩 순차적으로 개봉한다. CGV강변·영등포·대학로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25~31일에는 연극 '메이드 인 세운상가'가 상영된다. 1980년대 불가능을 모르는 세운상가 사람들이 북한의 수중 공격을 대비해 잠수함을 만들며 생기는 분열을 나타낸 작품이다. 올해 1월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공연 당시 관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다음달 1~7일에는 뮤지컬 '#해시태그'가 관객들을 만난다. 현실과 가상의 사회관계망(SNS) '인사이드' 속에서 서로 다른 모습으로 살아가며 진정한 자신의 모습을 찾아가기 위한 성장통을 겪는 과정을 그린 뮤지컬이다. 실제 청소년들이 사용하는 언어 표현과 문화를 가감 없이 반영했다.

무용 '모빌리티'는 다음달 8~14일 상영된다. 알 수 없는 세계로 가속도를 내어 들어가고 있는 미래를 표현했다. 인간에게 닥친 새로운 삶의 환경과 그에 따른 정체성에 대한 성찰을 제공한다.
 
다음달 15~21일에는 전통예술 '꼭두각시'가 상영된다. 움직임과 소리의 비언어적 요소들이 만들어내는 즉각적인 메시지에 공감할 수 있다.

다음달 22~28일에는 창작뮤지컬 '이상한 나라의 아빠'가 관객들을 만난다. 자신을 19살로 착각하는 아빠와 녹록치 않은 현실 속에서 동화 작가를 꿈꾸는 딸이 서로의 모습을 진정으로 알아가는 이야기다.
 
아르코 라이브 '신작의 발견' 기획 상영전의 자세한 정보는 CGV 모바일 앱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승욱 예술위 공연예술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환경·장소적 제약으로 공연예술 현장의 아쉬움이 컸는데 CGV와의 협력을 통해 우수한 창작 초연 공연을 영화관에서 선보일 수 있어 뜻 깊다"며 "앞으로도 공연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다방면의 거버넌스 구축을 통해 공연예술 콘텐츠의 저변을 확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CGV는 예술위와 협력해 2020년 공연예술창작산실 작품 4편을 선정해 상영했고, 지난해에는 '아르코 라이브 기획전'을 통해 6편의 작품을 선보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