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쌈디, 7년 만에 다시 청혼한 팬에게 한 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11 17:13:1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쌈디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 2020.02.11 realpaper7@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래퍼 쌈디(사이먼 도미닉)가 자신에 대한 팬의 애정을 자랑했다.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셜 미디어를 통해 나눈 팬과 대화를 캡처해 게재했다. 해당 내용에 따르면 어느 팬은 2013년 쌈디에게 청혼을 했다.

당시 쌈디는 "뭐래 쪼맨한 게"라며 거절했다. 팬은 "나중에 후회 안 하게 계속 프러포즈 하겠다"고 약속했고 쌈디는 "언제까지 가나보자"고 답했다.

7년이 흐른 2020년 현재 해당 팬은 쌈디에게 다시 청혼했다. 그러자 쌈디는 해당 내용을 공개하며 "뭐래 여전히 쪼맨한게"라고 답했다. 다른 팬들은 "뮤지션과 팬이 함께 나이 들어가며 신뢰를 쌓아가는 과정이 멋지다" 등의 반응을 내놓고 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쌈디 소셜미디어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 2020.02.11 realpaper7@newsis.com
쌈디는 2009년 래퍼 이센스와 힙합 듀오 '슈프림팀'으로 데뷔했다. 솔로로 전향한 이후 그룹 '2PM' 출신 래퍼 겸 프로듀서 박재범이 이끄는 AOMG 소속으로 활약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