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 낮 최고기온 30도…올해 들어 가장 더웠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30 17:11:46
영월, 청주, 춘천 등 전국 곳곳서 최고 기온 경신
모레까지 더운 날씨 이어져…내일 서울 낮 28도
31일 미세먼지 서울·인천·경기·충남 오전에 '나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올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인 30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반포 한강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그늘막 텐트를 치고 더위를 피하고 있다. 2020.05.30.   amin2@newsis.com
[서울=뉴시스] 천민아 기자 = 30일 올해 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기록한 곳이 속출했다. 서울도 최고기온이 30도로 올해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내일(31일)도 무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날 기상청은 "동해상 이동성 고기압의 영향으로 어제에 이어 중부지방에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져 뜨거운 햇볕으로 열이 쌓였다"고 설명했다.

서울 기준 오늘 최고 기온은 30.0도로 올해 들어 가장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서울 외에도 이날 오후 4시 기준 영월(30.2도)과 청주(29.8도), 홍천(29.8도), 춘천(29.8도), 수원(29.7도), 인제(29.5도), 동두천(29.5도), 이천(29.4도) 등이 올해 가장 더웠다.

내일(31일)도 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내일과 모레 낮 기온은 이날(21~29도)과 비슷한 수준이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7도가 되겠다.

31일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7도, 수원 16도, 춘천 15도, 대관령 8도, 강릉 17도, 청주 17도, 대전 16도, 전주 16도, 광주 17도, 대구 16도, 부산 17도, 제주 18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3도, 수원 27도, 춘천 29도, 대관령 22도, 강릉 24도, 청주 28도, 대전 28도, 전주 26도, 광주 25도, 대구 27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다.

내일 강원과 충북, 경북 일부 지역에는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후 3시부터 밤 9시 사이 강원영서중남부와 충북북부, 경북북부내륙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쏟아지겠다.

그 외 지역은 전국이 가끔 구름 많을 전망이다.

31일 미세먼지는 서울과 인천, 경기남부, 충남이 오전에 '나쁨'을 기록하겠다. 그 외에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