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영화 1인당 6000원 할인…영화·전시·공연·스포츠 소비쿠폰 재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18 16:33:38
22일부터 차례로 재개…"방역수칙 준수 여부 점검"
8대 소비 할인권 중 숙박·여행·외식 3종은 제외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되며 관중 수용이 가능해진 13일 오후 대구 수성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SK 와이번스 대 삼성 라이온즈 경기를 찾은 관중들이 거리를 두어 관람하고 있다. 2020.10.13.lmy@newsis.com
[세종=뉴시스] 임재희 기자 = 정부가 산발적으로 집단감염이 계속되는 가운데 그동안 중단했던 소비 할인권 사업을 다음주부터 전시와 공연, 영화, 체육 분야부터 우선 재개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8일 이런 내용의 '철저한 방역관리에 기반한 소비 할인권 재개 방안'을 논의했다.

우선 이용 인원의 제한, 출입자 명단 관리, 이용자 간의 거리 두기 등 방역 관리가 용이한 전시, 공연, 영화, 체육 분야에서 소비 할인권 사용이 가능해진다.

22일부터 박물관은 온라인(문화N티켓) 예매 시 최대 3000원까지 40%가 할인(1인 5매 한도)되며 미술 전시는 온라인 예매(문화N티켓, 멜론티켓, 인터파크티켓, 위메프, 티켓링크 등 1인 4매 한도) 및 현장 구매(27일부터 월 1인 6매 한도) 시 1000원에서 3000원까지 할인된다.

공연은 22일부터 온라인 예매처를 통해 예매 시 1인당 8000원이 할인(1인 4매 한도)되며 24일부터 사용할 수 있다. 공연 온라인 예배 할인권은 네이버N예약, 멜론티켓, 옥션티켓, 인터파크티켓, 예스24티켓, 티켓링크, 하나티켓, SK플래닛 등 8개소에서 사용할 수 있다.

영화는 28일부터 각 영화관 온라인 예매처(홈페이지, 앱)를 통해 예매 시 1인당 6000원이 할인(1인 2매 한도)되며 30일부터 사용할 수 있다.

체육시설의 경우에는 카드사별 당첨자가 정해진 기간(11월2일~30일)에 8만원 이상을 사용하면 3만 원을 환급(캐시백 또는 청구할인)한다.

중대본은 방역적으로 위험성이 수반되는 숙박과 여행, 외식 등 3개 분야는 이번 조치에 포함하지 않으며 향후 감염 확산 상황을 고려해 재개 시기를 검토하기로 했다.

소비 할인권이 적용되는 시설 사업자에 대해 인원 제한, 마스크 착용, 방역 소독 등 핵심 방역수칙 준수 의무를 부과한다. 소비자에 대해서도 방역수칙 준수에 동의하는 경우에만 할인권을 발급한다.

영화관, 실내체육시설 등에 대해 방역 물품을 지원하고 공연장 방역 지킴이(450명) 등 인력 지원 등 방역 지원도 함께 실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22일부터 영화관, 공연장, 실내체육시설 등 관련 시설을 대상으로 방역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중대본은 "문화 분야의 소비 할인권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문화산업 종사자에게 도움이 되고, 장기간의 코로나19 유행으로 정신적으로 지치고 힘든 국민들께도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im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