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야구

와이번스 인수한 신세계, 2021시즌 참여 가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6 14:01:41
신세계, 앞으로 어떤 절차 밟나
이사회 심의, 총회 거쳐 KBO 가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영태 기자 = 1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 SK 와이번스의 한국시리즈 6차전 경기, SK 김광현이 13회말 2사 5번 박건우를 삼진 아웃처리 한후 선수들과 우승 환호하고 있다. 2018.11.17.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를 인수한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2021시즌 준비 참가를 위해 속도를 낼 전망이다. 시즌 개막 까지 두 달 남짓의 시간밖에 남지 않았지만 규약상으로는 큰 문제가 될 부분이 없다.

SK텔레콤과 신세계그룹은 26일 SK 와이번스 야구단을 신세계그룹이 인수하는데 합의하고, 관련 MOU를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신세계그룹의 이마트는 SK 텔레콤이 보유하고 있는 SK 와이번스 지분 100%를 인수하게 된다.

이제는 한국야구위원회(KBO) 규약에 따른 절차를 밟게 된다. 

먼저 SK 구단이 KBO에 회원자격 양도를 신청해야 한다. 

KBO 규약 제9조1항에는 "구단이 회원자격을 제3자에게 양도하고자 하는 경우 또는 구단의 지배주주가 변경되는 경우 구단은 그 전년도 11월 30일까지 총재에게 구단 양도의 승인을 신청하여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다만 "시급하다고 인정되는 정당한 사유가 있을 때 총재는 신청기한을 조정할 수 있다"는 조건이 포함돼 있다.

총재의 승인이 떨어질 경우 올 시즌부터 KBO리그 참여가 가능하단 얘기다.

KBO 관계자는 "예외 사항이 있는 만큼 긴급 승인에는 큰 문제가 없을 것"고 말했다.

이후에는 이사회 심의가 기다리고 있다. 이어 총회에서 재적회원 3분의 2이상의 찬성을 얻어야 한다.

이 과정에서 SK 구단은 양도승인 신청서, 양수도 합의서 등의 서류를 제출해야 한다. 신세계그룹 측도 재정상황을 증빙할 수 있는 서류, 구단 운영 계획서 등 이사회가 요청하는 자료를 내야한다.

모든 절차를 밟고, 총회의 승인을 얻은 뒤 가입금을 납부하면 신세계그룹도 KBO의 회원자격을 취득할 수 있다.

야구단 '깜짝 인수'에 나선 신세계그룹은 이미 창단 준비를 위한 실무팀을 구성하는 등 바쁘게 움직이고 있다. 코칭 스태프를 비롯한 선수단과 프런트를 100% 고용 승계하기로 하는 등 2021시즌 개막에 맞춰 차질없이 준비를 마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구단 네이밍과 엠블럼, 캐릭터 등도 조만간 확정하고 3월 중으로 정식 출범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