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40년 진심, 미식으로 고백합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등록 2021.10.26 17:21:26수정 2021.10.26 18:1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1월 진심 캠페인…고백 페스타로 시작
온 더 플레이트·파라다이스 부티크 등


associate_pic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개관 40주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정환 기자 = 부산 해운대구 중동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이 개관 40주년을 맞이해 11월 한 달간 '진심 캠페인'을 펼친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1981년 오픈 이후 최고급 시설과 품격 있는 서비스로 부산 대표 특급 호텔로 자리 잡았다.

개관 40주년을 맞이해 'With Sincerity, Paradise'(진심을 다하여, 파라다이스)를 서비스 아이덴티티로 선포하고, 고객 만족 강화에 나섰다.

그 일환으로 마련한 진심 캠페인은 '고객이 머무는 동안 진심을 다한 서비스로 최고의 경험을 선사하겠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식음, 객실 패키지, 문화 행사 등 다양한 고객 사은 행사를 전개한다.

스타트는 '고백(Go Back) 페스타'가 끊는다. 어린 시절 향수로 가득한 추억의 메뉴를 선보이는 식음(F&B) 프로모션이다.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잠시나마 어린 시절을 추억할 시간을 선사하고자 기획했다. '40년 전으로 돌아간다'는 뜻을 담은 ‘Go Back’과 '그간의 고객 성원에 감사하는 마음을 진심을 다해 전한다'의 중의적인 의미다.
associate_pic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개관 40주년 *재판매 및 DB 금지

본관 1층 프리미엄 뷔페 '온 더 플레이트'는 '로스트 비프' '팔보채' '동파육' '함박 스테이크' 등 어린 시절 특별한 날 즐기던 메뉴를 선보인다.

라이브 그릴 요리, 장인의 수제 딤섬, 특선 샐러드, 신선한 해산물 코너 등도 갖췄다.

파티시에의 럭셔리 디저트와 함께 부산, 경남 지역 별미였던 '석빙고', 추억의 달고나로 만든 '달고나 라떼' 등도 준비한다.

온 더 플레이트는 최근 40주년을 기념해 '40% 할인 이벤트'를 열었다. 서버가 다운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다.

같은 층 베이커리 '파라다이스 부티크'는 버터의 진한 풍미와 고소한 크림이 어우러진 '버터 크림 케이크'와 함께 한때 '곰보빵'이라는 정감 있는 이름으로 불린 '소보루빵, '수제 시그니처 팥빵' '사라다 빵' 등 '추억의 빵'을 판매한다.

개관 기념일인 11월1일 오전 11시부터 '베이커리 럭키 박스' 이벤트를 연다. 빵, 롤 케이크, 초콜릿, 테이블웨어 브랜드 '이미저리코드' 머그컵 등과 함께 '40주년 특별 기념품'으로 구성한 '럭키 박스'를 100세트 한정 판매한다.
 
특별 기념품은 숙박권, 레스토랑 2인 식사권, 애프터눈 티 세트 이용권, 케이크와 와인 교환권 등이다.

11월 매주 월요일 홈페이지 회원을 대상으로 파격적인 혜택의 식음 쿠폰을 40장씩 나눠준다. 1주 차 '온 더 플레이트 주중 런치 2+1 쿠'을 시작으로 2주 차 '닉스 셰프 스페셜 런치 코스 2인', 3주 차 '남풍 스페셜 코스 2인', 4주 차 '사까에 스페셜 코스 2인' 5주 차 '로비라운지 주중 애프터눈 티 세트' 등이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고백 페스타를 시작으로 야외 온천 '카멜리아 스파'를 비롯해 '마스터 셰프 갈라 디너 시리즈,' '40주년 럭셔리 패키지' 등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호텔 관계자는 "고객 관심과 사랑 덕에 부산을 대표하는 특급 호텔로서 끊임없이 성장할 수 있었다"며 "40년 역사를 더 의미 있게 기념할 수 있도록 진심을 다해 고객 사은 캠페인을 마련했다. 마음껏 즐기기 바란다"고 권했다.

자세한 내용은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홈페이지 확인.

한편,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안전한 영업장 환경 조성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방역·위생 관리 전담 팀이 객실, 레스토랑, 레저시설, 공용 공간 등 호텔 전반에 대해 철저한 방역과 위생 점검을 시행하고,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의무화, QR 코드 등록, 간격 유지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해 고객 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