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중소기업 기술교류 도모…'상생기술매칭 상담회' 개최

등록 2021.11.26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전매칭된 150여건 등 기술협력 방안 논의
'발전공기업 다투자 R&D 지원 협의체' 발족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26일 서울 코엑스에서 대기업·중견기업(36개사)과 우수 중소기업의 기술 상담을 연결해 주는 '상생기술매칭'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발전공기업 다투자 연구개발(R&D) 과제 지원 협의체 발족식'도 열었다.

상생기술매칭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심도있는 기술상담을 통해 대기업은 신규 협력사 발굴과 파트너십을 형성하고 중소기업은 기술협력 방안을 모색해 신규 판로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대기업과 중견기업 36개사와 중소기업 121개사의 신청을 통해 사전매칭된 150여건과 현장에서 중소기업이 신청해 이뤄지는 현장매칭을 통해 심도있는 기술협력 방안을 활발히 논의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추후 기술협력을 하고자 하는 대·중소기업에는 ▲공동투자형 기술개발사업 ▲소부장 상생모델 등 정부 지원사업을 연계해 원활한 기술개발을 할 수 있도록 제도적으로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단일 중소기업 제품이 두 개 이상의 수요처로 납품 가능한 다투자 R&D 과제 발굴·지원을 위해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중부발전 등 발전 5사와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발전공기업은 중소기업이 개발한 제품을 공동으로 적용 가능한 시설·장비가 많으므로 다수의 수요에 기반한 R&D 과제 발굴이 가능해 중소기업이 기술개발 단계에서 복수의 수요처를 확보함으로써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중기부 차정훈 창업벤처혁신실장은 "이번 상생기술매칭 상담회를 통해 중소기업은 우수기술에 대한 기술협력 채널 다변화의 기회로, 대기업은 역량있는 기업과의 파트너십 확대 통로가 되어 새로운 상생협력의 모델이 되길 바란다"며 "내년부터는 공기업도 참여하는 행사로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