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K네트웍스-삼성화재애니카손사, 부품 재활용 업무협약

등록 2021.11.26 15:35:3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재활용폐기물 감축으로 환경가치 높여…에코특약 대상 시범운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SK네트웍스가 삼성화재애니카손해사정과 함께 수입차 부품 재활용을 통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나섰다.

SK네트웍스는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삼일빌딩 본사에서 삼성화재애니카손사와 '수입차 ECO 부품 공급' 업무 협약을 맺고, 앞으로 자동차 부품 자원 순환 사업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양사가 함께 추진키로 한 ECO부품 사업은 사고수리 차량에서 발생한 재활용 가능한 범퍼, 도어, 트렁크 등을 재유통하는 사업 모델이다. 이를 통해 신규 자원 사용과 폐기물을 감축해 환경 오염을 최소화하고, 자원 순환에 대한 사회적 인식 확산에 기여한다.

업무협약에 따라 SK네트웍스의 자동차 종합 관리 브랜드 '스피드메이트'는 수입차 부품 매입, 최종 재생부품 검수 및 공급 등 사업 프로세스 전반을 구축 및 운영하는 핵심 역할을 수행한다.

스피드메이트가 폐기 또는 사고 처리된 수입차 부품을 매입하고, 상품화공장에서 작업을 거친 재생 부품에 대한 최종 검수를 진행한 후 삼성화재애니카손사로 공급하며, 삼성화재 에코 특약 가입자들은 합리적인 가격에 부품을 이용할 수 있다.

스피드메이트는 삼성화재애니카손사와 시범 운영을 시행한 이후 적용 차종 및 상품화 제휴업체 확대 방안을 모색해 나갈 방침이다.

스피드메이트 관계자는 "사업의 ESG 경영 강화를 위해 양사가 함께하는 이번 협력으로 수입차 운전고객이 보다 경제적이고 안전하게 ECO 부품을 이용하는 것은 물론, 차량 부품 자원 순환 사업을 통한 사회적 가치 제고에도 기여하길 바란다"며 "시범 운영 이후 추가적인 ECO 부품 이용 고객 확대 방안을 검토하는 등 친환경 경영의 깊이를 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