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10억 송이 봄꽃 활짝' 장성 황룡강 꽃길축제 3년 만에 개막

등록 2022.05.20 06:00:00수정 2022.05.20 08:28: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0일 동춘서커스 개막 공연으로 시작… 29일까지 10일간 개최

associate_pic

[장성=뉴시스] 이창우 기자=전남 장성 황룡강에 꽃양귀비와 안개초, 노랑꽃창포 등 다채로운 봄꽃들이 만개해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장성군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간 황룡강 일원에서 ‘(洪)길동무 꽃길축제’를 개최한다. (사진=장성군 제공) 2022.05.19. photo@newsis.com


[장성=뉴시스] 이창우 기자 = 전남 장성을 대표 황룡강 봄꽃 축제가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간 열린다.

20일 장성군에 따르면, 그간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된 '황룡강 (홍·洪)길동무 꽃길축제'가 3년 만에 개최된다.

축제의 무대인 황룡강 둔치에는 꽃양귀비, 금영화, 수레국화, 끈끈이대나물, 노랑꽃창포 등 10억송이의 다채로운 봄꽃이 방문객을 맞이한다.

강변에 조성한 10개의 포인트 정원과 장미터널 건너편 황룡강 폭포는 사진 촬영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황룡강 생태공원과 옛 공설운동장 부지, 힐링허브정원에 마련된 부스에선 목공 생활용품 만들기, 퍼즐 맞추기, 캘리그라피 등 다양한 체험활동이 가능하다.

주민
associate_pic

[장성=뉴시스] 이창우 기자=전남 장성 황룡강에 꽃양귀비와 안개초, 노랑꽃창포 등 다채로운 봄꽃들이 만개해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장성군은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간 황룡강 일원에서 ‘(洪)길동무 꽃길축제’를 개최한다. (사진=장성군 제공) 2022.05.19. photo@newsis.com

들이 운영하는 체험 부스에선 앵무새 체험을 비롯해 쿠키 만들기, 메뚜기 잡기 등 색다른 프로그램을 만날 볼 수 있다.

운동장 중앙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에어 범퍼카, 바이킹, 미니기차 등 다양한 놀이기구도 설치된다.

여기에 황룡강의 풍경을 편하게 둘러볼 수 있는 전동열차도 운행하며, 장성대교 인근에선 수상 자전거 체험도 가능하다.

다채로운 공연도 펼쳐진다. 20일 오후 6시 30분에는 장성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동춘서커스의 개막공연이 열린다. 해당 공연은 사전 예약을 통해 모든 좌석이 조기 마감됐다.

주말에는 힐링허브정원과 장안교, 문화대교, 생태공원 소공연장 등에서 국악, 클래식, 포크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연주된다.

마지막 주 토요일인 28일에는 장성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황룡 가온' 창극 공연이 열린다. 공연 시간은 오후 4시, 7시다.

장성군 관계자는 "올해 축제는 일상회복이 시작된 시기임을 감안해 소규모 공연과 체험 활동, 전시 위주로 구성했다"면서 "축제기간 동안 시설 관리와 청결한 환경 유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