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코로나19 확진 1261명…대구·경북 1000명 넘었다(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2-26 17:25:26
서울·경기·인천 등서도 누적 확진자 103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26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의심환자와 CT 촬영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의료진은 주변을 통제했다. 26일 오전 코로나 19 확진환자는 1100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는 12명으로 집계됐다. 2020.02.26. chocrystal@newsis.com

[세종=뉴시스] 임재희 구무서 기자 =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대구·경북 지역에서만 1000명을 넘어섰다. 국내 확진자는 하루 사이 284명 증가한 1261명이 됐다. 수도권에서도 100명 넘는 환자가 확인됐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오후 4시 현재 오전 9시 대비 확진 환자 115명이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전날 오후 4시 977명이었던 국내 총 확진 환자는 26일 오전 9시 1146명에 이어 하루 만에 284명 늘어난 1261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 보면 대구 710명, 경북 317명 등 대구·경북 확진자가 1027명에 달했다. 여기에 서울 49명과 경기 51명, 인천 3명 등 수도권 확진자도 103명으로 100명대를 넘어섰다.

이어 부산 58명, 경남 34명, 광주 9명, 강원 6명, 대전 5명, 충북 5명, 울산 4명, 충남 3명, 전북 3명, 제주 2명, 세종 1명, 전남 1명 등이다.

이날 오전 9시 이후 오후 4시까지 추가로 확인된 115명을 지역별로 보면 경북에서 가장 많은 49명이 증가했고 대구 33명, 경남 9명, 부산 8명, 경기 8명, 서울 4명, 대전 2명, 울산 1명, 충남 1명 등이다.

한편 완치 판정을 받은 확진자도 2명 늘었다. 37번째 확진자(47세 남성)와 51번째 확진자(61세 여성) 등이다. 이로써 국내에선 24명의 확진자가 격리 해제됐다.

사망자는 12명으로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확진자인 114번째 환자(74세 남성)가 이날 새벽 사망했다.

확진자를 제외한 검사 대상 중 2만716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며 3만1576명은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왔다.

방대본 국내 발생 현황 통계는 오전 10시(오전 9시 기준)와 오후 5시(오후 4시 기준) 등 하루 두차례 공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limj@newsis.com, nowes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