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SH공사, 고덕강일지구에 937세대 분양…15일부터 청약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2 06:00:00
8·14단지 분양주택 입주자 모집 공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덕강일지구 8단지 조감도. (조감도=서울주택도시공사 제공) 2020.06.0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 2개 단지에서 총 937세대를 분양한다.

SH공사는 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 8·14단지에서 총 937세대에 대한 분양공고를 내고 15일부터 특별분양 청약접수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고덕강일 공공주택지구는 고덕동, 강일동, 상일동 구획으로 나눠 개발된다. 고덕동 지역은 지식산업센터를 중심으로 한 산업클러스터 육성, 강일동·상일동 지역은 주거지역 중심으로 구성돼 있다. 이번에 분양하는 8단지는 강일동 지역에, 14단지는 상일동 지역에 속해 있다.

SH공사가 공급하는 주택은 전용면적 49㎡와 59㎡ 평형이다. 8단지 526세대, 14단지 411세대다. 각 단지의 임대세대를 합하면 각각 946세대, 943세대로 중대형 규모의 단지다. 신혼희망타운으로 전환된 3단지를 제외하면 고덕강일지구에서 마지막 일반분양 물량이다.

세대별 평균분양가격은 주택법에 따른 분양가상한제를 적용 받아 8단지 전용 49형 3억8518만5000원, 전용 59형 4억6601만4000원, 14단지 전용 49형 4억669만5000원, 전용 59형 4억9458만9000원이다. 지난해 분양된 4단지와 유사하게 결정됐다. 인근 강일리버파크 동일주택형 대비 73% 수준이다.

고덕강일지구 8·14단지 분양주택은 규정에 따라 서울시 2년 이상 계속 거주자에게 50%가 우선 공급된다. 수도권(서울시 2년 미만 거주자, 경기, 인천) 거주자에게 나머지 50%가 제공된다. 서울시 2년 이상 계속 거주자가 우선공급에서 낙첨될 경우 나머지 50% 물량의 수도권 거주자와 다시 경쟁하게 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고덕강일지구 14단지 조감도. (조감도=서울주택도시공사 제공) 2020.06.02. photo@newsis.com
1순위는 무주택세대구성원이 5년 이내 다른 주택의 당첨자가 아닌 청약자 중 세대주이면서 주택청약종합저축(청약저축)에 가입해 2년이 경과하고 월납입금을 24회 이상 납입한 경우만 해당된다.

2순위는 주택청약종합저축(청약저축)에 가입한 경우만 가능하다. 1순위 내에서 경쟁이 있을 경우에는 3년 이상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저축총액(납입인정금액)이 많은 청약신청자가 당첨자로 선정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번 청약은 한국감정원 청약신청 사이트(www.applyhome.co.kr)를 통한 인터넷 청약만 접수받는다. 견본주택 공개는 사이버견본주택과 홍보영상으로 대체된다.

자세한 사항은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 게시돼 있는 입주자 모집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