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당선 후 첫 출근 오세훈·박형준 "정권 교체 초석 놓는데 최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08 10:45:53  |  수정 2021-04-08 10:50:14
吳·朴, 서울·부산시청으로 첫 출근
吳 "능숙함 보여 역시 다르다는 평가 받을것"
朴 "일로 보답…민주적 리더십 보여드리겠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사진공동취재단 = 오세훈 서울시장이 8일 오전 서울시청으로 출근해 사무 인계·인수서에 서명하고 있다. 2021.04.0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미영 문광호 기자 = 4·7재보궐선거에서 압승을 거둔 오세훈 서울시장과 박형준 부산시장은 8일 정권 교체에 힘을 보태겠다고 한목소리로 다짐했다.

이날 오전 서울시청사로 첫 출근한 오 시장은 국민의힘 의원 총회에 화상으로 참석해 "시정에서 유능함과 능숙함을 보여 역시 다르구나, 일 잘한다는 평가 받아 내년 정권교체의 초석을 놓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출근해서 여러분들 뵙고 보니 정말 감개무량하다"라면서 "주호영 원내대표의 말씀처럼 비단 서울 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마음을 모아주셔서 크게 이기고 일을 시작하게 됐다. 고개 숙여 큰 도움에 감사드린다"고 했다 .

그러면서 "오늘 퇴임하는 김종인 위원장님과 열심히 뛰어주신 선대위 관계자들 모두 감사하다. 일로 보답하겠다"라고 덧붙였다.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최동준 기자 = 박형준 부산시장이 8일 오전 부산 동래구 충렬사를 찾아 참배한 후 방명록을 적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4.08. photo@newsis.com

부산 보궐선거에서도 압승한 박형준 부산시장도 화상을 통해 "여러 의원들이 내 일처럼 도와주셨다. 국민의힘이 이번에 모래알 정당이 아니라는 걸 보여줬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힘이 바위처럼 단단해지고 한 팀이 돼서 대한민국을 바로잡고 내년 대선에서 새로운 리더십을 만드는데 큰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저도 일로 보답하겠다. 부산에 혁신 파동을 일으키고 민주적 리더십을 부산에서 보여드리겠다. 의원님들 덕분"이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ark@newsis.com, moonli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