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남부

이재명 "수술실 CCTV 유보 입장 이준석 대표 실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5 21:40:28
"'차량에 블랙박스가 있다고 소극 운전하느냐'가 국민들 시선"
"어린이집 CCTV 소극 보육 유발하지 않는 것처럼 국민 지켜줄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열린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에 참석해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2021.06.15. photo@newsis.com

[수원=뉴시스]박상욱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수술실 CCTV에 대해 유보 입장을 밝혔다"며 실망스럽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수술실 CCTV에 대한 우리 당 윤호중 대표님의 질의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께서 의료행위가 소극적이 될 거라며 '사회적 추가 논의가 필요'하다는 유보 입장을 밝혔다"며 "이준석 대표의 당선으로 '할 일은 하는' 정치를 기대해온 시민들 바람과 동떨어진 실망스러운 답변이다. 엘리트 기득권을 대변해왔던 국민의힘의 기존 모습과 달라진 게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국민 80% 이상이 압도적으로 동의하시는 법안이자 오랜 기간 토론의 과정을 거친 사안"이라며 "의료계 일각에서 '의료진 자율에 맡기자'고 하지만 수술실의 의료행위는 단 한 번의 사고로 국민 생명이 좌우될 수 있는 문제다. 국민께서는 그 단 한 번의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국가의 역할을 요구하고 계신다"고 강조했다.

이어 "수술실에 CCTV를 설치하면 의료행위가 소극적이 될 거라는 주장도 이해하기 어렵다"며 "'차량에 블랙박스가 있다고 소극 운전하느냐'는 인터넷 커뮤니티 글의 일침이 바로 국민들의 시선"이라고 지적했다.

또 "어린이집 CCTV가 소극 보육을 유발하지 않는 것처럼 수술실 CCTV는 오히려 양심적이고 불법 저지르지 않는 대다수 의료진들에 대한 국민 신뢰를 높이고 극소수의 불법 의료나 성추행 등으로부터 국민을 지켜줄 것"이라고도 했다.

이 지사는 "그 어떤 정책도 기존 제도에 익숙하던 분들의 저항과 반발을 맞닥뜨리기 마련"이라며 "그러나 반발이 크다고 포기한다면 아무것도 바뀌지 않는다. 모쪼록 보수의 혁신을 통해 우리 정치에 '잘하기 경쟁'이 펼쳐지길 바라는 국민 기대에 부응할 수 있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