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후 6시까지 전국 899명 확진…전날 대비 115명 줄어

등록 2021.08.02 18:43:20수정 2021.08.02 19:00: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 250명·경기 304명·인천 44명 등 수도권 66.5%
부산 66명·경남 41명·충남 36명 등 비수도권 33.5%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정병혁 기자 =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219명으로 집계된 2일 오전 서울 은평구 서울혁신파크에 설치된 은평구 드라이브스루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이 차량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2021.08.02.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 정성원 기자 = 1일 오후 6시까지 18시간 동안 전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899명으로 집계됐다.

각 지방자치단체 등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규 확진자 수는 899명이다.

주말 검사량 감소 영향 등으로 전날 같은 시간대 1014명보다 115명 적다.

진단검사 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는 1일과 2일 이틀간 검사 결과로 풀이된다.

다만,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3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1000명을 넘길 것으로 예상된다. 하루 1000명대 이상 발생이 28일째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수도권에서 598명(66.5%), 비수도권에서 301명(33.5%)이 확인됐다.

수도권 시·도별로 서울 250명, 경기 304명, 인천 44명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에선 부산 66명, 경남 41명, 충남 36명, 대전 29명, 대구 27명, 충북 25명, 강원 22명, 경북 20명, 제주 16명, 광주·전북 각 7명, 울산 3명, 세종·전남 각 1명 등이 발생했다.

서울에선동작구 소재 사우나 관련 3명, 서초구 소재 어린이집 관련 3명이 확진됐다.

경기에선 용인시 제조업3, 양주시 헬스장 및 어학원, 양주시 식료품 제조업, 구리시 학원, 평택시 운동시설 관련 확진자가 나왔다.

대전에선 이마트 대전터미널점 관련 3명, 유성구 영어학원 관련 1명, 한국타이어 금산공장 관련 4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부산에선 사하구 소재 사업체 관련 2명, 사하구 금융시설 관련 2명, 동래구 목욕장 관련 2명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광주에선 북구 개인교습 관련 1명, 광산구 소재 주점 관련 2명이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대구에선 수성구 소새 체육시설2 관련 5명, 달성군 PC방 관련 2명, 서문시장 관련 1명, 달서구 사업장 관련 1명, 중구 소재 사업장4 관련 1명 등이 확진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s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